현대차, 포터 캠핑카 ‘포레스트’ 출시…4899만~7706만 원

입력 2020-07-02 09:02

제보하기
샤워실 및 화장실까지 갖춰, 캠핑카 수요 5년 새 5배 증가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자동차는 소형 트럭 포터Ⅱ를 기반으로 한 캠핑카 ‘포레스트’를 2일 공개했다.

오는 6일 공식 출시 예정인 포터 포레스트는 ‘움직이는 집’을 개발 콘셉트로 삼았다.

포레스트는 포터(Porter)와 휴식(Rest)을 결합해 만들었다. 편안하고 넓은 실내 공간을 제공해 최대 4인 가족이 사용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

국내 캠핑카 등록 대수는 2014년부터 5년간 약 5배가 증가했다. 주 52시간 근무제 시행에 따른 여가 활동 수요와 캠핑카 개조 규제 완화로 캠핑카 인기는 더 뜨거워지고 있다.

정부는 연간 6000대의 완성차가 캠핑카로 개조되면서 연 1300억 원 규모의 시장이 생겨날 것으로 전망했다.

현대차는 포레스트를 개발하면서 공간 활용성에 가장 중점을 뒀다. △스마트룸 △스마트 침대를 사용해 실내 공간을 전동 방식으로 확장할 수 있도록 했다.

스마트룸을 사용하면 차량 뒷부분이 800㎜ 연장되고, 확장된 부분은 침실로 활용할 수 있다. 스마트 침대 기능으로 침실을 두 층으로 나눌 수도 있다.

포레스트는 2열 승객석에 주행/캠핑/취침 상황별로 다양하게 활용이 가능한 가변 캠핑 시트를 탑재해 내부 공간 활용도를 끌어올렸다. 가변 시트는 주행 중에는 시트, 캠핑 시에는 소파, 잘 때는 침대 용도로 쓸 수 있다.

포레스트에는 캠핑지에서 샤워실, 화장실 등의 공공시설을 이용할 때 겪는 사생활 침해 등 불편을 고려해 △독립형 샤워부스 △실내 좌변기를 선택 사양으로 마련했다. 창문마다 커튼도 설치했다.

또한, 태양광을 전기로 바꿔 주는 태양전지 패널도 사양으로 선택할 수 있다. 대용량 배터리 및 효율적인 충전시스템을 적용해 캠핑 중 배터리 방전에 대한 걱정을 줄였다.

포레스트 가격은 2인승 모델인 엔트리가 4899만 원이다. 4인승 모델인 스탠더드와 디럭스는 각각 6430만 원과 7706만 원이다.

현대차 관계자는 “지금까지 애프터마켓에 의존하던 포터 캠핑카 시장에 고객의 요구를 반영해 포레스트를 선보이게 됐다”며 “포레스트 출시로 증가하는 국내 캠핑 수요 및 정부의 캠핑카 규제 완화에 부합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제공=현대차)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임영웅 소감, ‘미스터트롯’ 콘서트서 맞은 데뷔 4주년…“모두 여러분 덕”
  • 2
    FNC 공식입장, 권민아 연락에 침묵한 이유…“지민은 일반인의 삶 살 것”
  • 3
    FNC 공식입장, 권민아가 의지한 초아…“난 언니가 좋아”

기업 최신 뉴스

  • 1
    갤럭시노트20 사전예약 판매… 인기 모델·색상은?
  • 2
    마힌드라, "쌍용차 새 투자자 확보되면, 마힌드라 지분 50% 아래로"
  • 3
    '공짜폰ㆍ페이백' 좋다고 받았다가 큰코 다친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