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화하는 보험상품] 메리츠화재 ‘무배당 메리츠 간편한 3대질병보험’

입력 2020-06-23 17:41

제보하기
보험 사각 有병력자·고령자도 간편 가입

메리츠화재의 ‘무배당 메리츠 간편한 3대질병보험’은 기존 간편심사보험의 3가지 알릴 의무사항에 해당돼 보험의 사각지대에 있던 유병력자와 고령자들에게 보험 서비스 제공한다.

이 상품은 암, 뇌졸중, 급성심근경색증 등 3대질병 중 고객 선택 담보에 따라 알릴의무 사항을 탄력적으로 적용해 가입 편의를 제공했다.

암만 가입 시에는 5년내 암 진단·입원·수술만 알리면 된다. 뇌줄중 또는 급성심근경생증만 가입 시에는 5년내 뇌졸중증, 협심증, 심근경색의 진단·입원·수술만 포함된다. 암과 뇌졸중 또는 급성심근경색증과 암, 뇌졸중, 급성심근경색증 모두 가입 시에는 5년내 암, 뇌졸중증, 협심증,심근경색 진단·입원·수술을 알려야 한다. 이 상품은 15세부너 90세까지 가입이 가능하며 5/10/15/20/30년만기 자동갱신형 운영으로 100세까지 보장된다.

메리츠화재는 치매 경증부터 중증까지 폭넓게 보장하면서 유병자도 가입 가능한 치매 전용상품인 ‘무배당 메리츠 간편한 치매간병보험’도 판매하고 있다.

해당 상품은 보험 가입이 어려웠던 유병자를 위해 고지의무를 단 2개의 질문으로 간소화해 놓은 것이 특징이다. 최근 1년 이내에 치매 또는 경도 이상의 인지기능장애 진찰과 추가 검사 여부, 최근 5년 이내에 치매 관련 질병으로 의료 행위를 받은 사실이 있는지의 여부다.

상품의 보험 기간은 85세와 90세, 95세, 100세 만기다. 납입 기간 중 해지환급금이 지급되지 않는 대신 보험료가 20~30% 저렴한 무해지형을 선택할 수 있다.

가입 연령은 30세부터 최대 70세까지 가능하며 치매에 대한 보장뿐만 아니라 신골절치료비, 신깁스치료비, 상해응급실내원비 등 상해 관련된 보장까지 강화됐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종합] 미국 8만명 프랑스 4만명…코로나19 제2의 팬데믹
  • 2
    코로나 이후 첫 인천~베이징 직항편 열린다…에어차이나, 30일부터 출발
  • 3
    백신 개발했다는 러시아…코로나19 신규 확진자는 팬데믹 이후 최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