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6일 정읍~김제 국도 29호선 4차로 확장 완전 개통…20분 만에 간다

입력 2020-06-23 11:00

제보하기
변산반도ㆍ내장산 국립공원 등 전북 서부지역 관광활성화 기대

▲국도29호선 정읍~김제 간 사업 위치도 (출처=국토교통부)
이달 26일 오후 5시부터 전라북도 정읍시에서 김제시를 잇는 국도 29호선이 4차선으로 확장돼 완전 개통된다.

국토교통부는 국도 29호선 정읍~김제 간 4차로 신설국도 사업(26.8㎞, 2982억 원)을 통해 백산우회, 신태인-김제, 정읍-신태인 1공구 및 2공구 등 4개 구간으로 나눠 사업을 추진했다.

백산우회 도로(2.4㎞)는 2009년 12월 개통했고 정읍-신태인 1공구(8.9㎞)는 2013년 12월, 신태인~김제(8.0㎞) 구간은 2016년 2월에 각각 개통해 운영 중이다.

마지막으로 남아있던 정읍~신태인 2공구를 개통함으로서 정읍에서 김제를 연결하는 4차로 신설사업이 마무리됐다.

이번 개통 구간은 2012년 3월 착공 이후 8년여 동안 총 940억 원의 사업비를 투입해 선형이 불량하고 취락지구를 통과하는 기존 2차로 도로를 대신해 폭 20m의 4차로(L=7.5㎞) 도로로 건설했다.

국도 29호선 정읍~김제 간 4차로 모든 구간이 개통되면서 통행시간 19분 단축(39분→20분), 운행거리 5.9㎞ 단축(32.7㎞→26.8㎞)돼 인근 지역의 교통혼잡을 해소하고 접근성이 높아져 지역주민 삶의 질이 한층 향상될 전망이다.

주현종 국토부 도로국장은 “국도 29호선 정읍에서 김제까지 전 구간의 4차로 개통으로 새만금, 변산반도 및 내장산 국립공원 등 전북 서부지역 관광활성화와 지역경제 발전이 기대된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임영웅 소감, ‘미스터트롯’ 콘서트서 맞은 데뷔 4주년…“모두 여러분 덕”
  • 2
    FNC 공식입장, 권민아 연락에 침묵한 이유…“지민은 일반인의 삶 살 것”
  • 3
    FNC 공식입장, 권민아가 의지한 초아…“난 언니가 좋아”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조국 "검찰, 조직 이익에 따라 맹견이나 애완견 된다"
  • 2
    정부, 수해 복구 안간힘…정세균 "기상청, 유관기관 협력 예보 적중률 높여야"
  • 3
    사우디아람코, 코로나 쇼크에 2분기 순익 73% 급감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