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창녕 아동학대' 가해자 친母, 조현병 주장…경찰에 "조사 연기해 달라"

입력 2020-06-08 17:07수정 2020-06-11 17:56

제보하기

(출처=채널A 뉴스 캡처)

경남 창녕에서 발생한 아동학대 피해자의 친모가 조현병을 앓고 있다며 경찰에 조사를 연기해 줄 것을 요청해 네티즌들의 공분을 샀다.

경남 창녕경찰서는 지난 2018년부터 최근까지 2년 동안 딸 A 양(9)을 학대한 혐의로 의붓아버지 B 씨와 친어머니 C 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8일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피해 어린이 가족은 경남 거제에서 살다가 올해 1월 창녕으로 이사를 왔다. B 씨와 C 씨는 2년 전 재혼했고, 이후 A 양을 지속적으로 학대해 온 것으로 전해졌다.

A 양은 창녕에 온 이후 학교에 나가지 않아, 학대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코로나19 여파로 등교 중지, 온라인 수업 등이 진행되면서 주변에서는 아동학대 사실을 전혀 몰랐던 것으로 드러났다.

계부 B 씨는 딸의 손가락을 뜨거운 프라이팬에 가져다 대는 등 상습적으로 학대를 가한 것으로 파악됐다. B 씨는 "딸이 말을 듣지 않아서 그랬다"면서도 일부 혐의는 부정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C 씨 역시 친딸의 학대에 가담한 정황을 받고 있다.

친모는 조현병을 앓고 있다며 경찰에 조사를 연기해 줄 것을 요청한 상태다. 친모는 거제의 한 신경정신과에서 3년 전부터 치료를 받아 왔으며, 최근 1년간은 약을 먹지 않은 것으로 확인됐다.

현재 A 양은 한 아동기관의 보호를 받으며 입원 치료를 받고 있다.

한편, 이 같은 소식에 네티즌들은 "조현병을 이유로 감형을 시도하는 것 아니냐", "벌써부터 심신미약을 이유로 감형을 시도하는 것 같은데, 약은 왜 제대로 챙겨먹지 않았나. 법원은 신중한 판단을 해야 한다" 등 반응을 보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나노엔텍, 코로나19 항체진단키트 미국 FDA 긴급사용승인
  • 2
    2020 나훈아 콘서트, 온라인 시청 방법은?…이미자·임영웅 등 초호화 라인업 '트롯어워즈'도 눈길
  • 3
    [올댓트립] 우리집 근처 걷기 좋은 길은

사회 최신 뉴스

  • 1
    2020 나훈아 콘서트, 온라인 시청 방법은?…이미자·임영웅 등 초호화 라인업 '트롯어워즈'도 눈길
  • 2
    법원, 정정순 의원 '체포 동의요구서' 송부…"출석거부 등 체포 필요성 있다"
  • 3
    방탄 추석인사, 유튜브 채널에 '한가위 선물' 한가득…남다른 팬 사랑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