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역 묻지마 폭행, 어깨 일부러 부딪힌 후 얼굴 가격→광대뼈 골절…네티즌 '분노'

입력 2020-06-01 14:27수정 2020-06-01 14:30

제보하기

(출처=SBS 뉴스 캡처)

서울역 묻지마 폭행 사건이 공분을 자아내고 있다.

지난달 31일 방송된 SBS 뉴스에서는 대낮에 서울에서 벌어진 일명 '서울역 묻지마 폭행' 사건이 전파를 탔다.

국토부 산하 철도특별사법경찰대에 따르면 지난달 26일 오후 1시 50분쯤 공항철도 서울역에 있는 아이스크림 전문점 앞에서 한 남성이 여성 A(32)씨를 폭행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A 씨는 인터뷰에서 "의도적으로 다가와서 어깨를 심하게 부딪친 다음에 ○○○이라고 욕을 하더라. 뭐라고요? 목소리 높였더니 기다렸다는 듯이 주먹으로 광대뼈를 가격했다"라고 말했다.

당시 폭행 장면을 몇몇 사람이 목격했지만, 여성의 비명에 남성은 도주한 뒤였다. 이 남성은 서울역 15번 출구에서 모범택시 정류소로 빠져나갔다고 알려졌다.

이 사고로 A 씨는 눈가가 찢어지고 광대뼈가 골절되는 부상을 입었다. 당시 목격자인 아이스크림 가게 종업원과 역사 직원이 철도경찰대까지 A 씨를 데려다줬고, A 씨는 응급실에 다녀온 뒤 경찰 조사에 임한 것으로 전해졌다.

A 씨는 폭행 가해자가 키 180㎝ 정도에 30대 초중반으로 보이는 남성이라고 진술했다.

그러나 폭행이 이뤄진 곳이 폐쇄회로(CC)TV 사각지대라 수사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A 씨는 "옆으로 남자들만 지나가도 되게 무섭고 좀 피하게 되고 그런다. 서울역은 이제 앞으로 혼자 절대 못 갈 것 같다"라고 두려움을 나타냈다.

서울역 묻지마 폭행 사실이 전해지자, 네티즌은 분노를 나타냈다. SNS 상에는 '서울역묻지마폭행' 해시태그(#)를 달고 9000건 이상 공유되고 있는 상태다.

네티즌은 "서울역 안에 사각지대가 있다니 말도 안 된다", "잡아서 중벌에 처해야 한다", "피해자가 너무 안쓰럽다" 등의 반응을 보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송채윤, 웹툰작가 변신…개그우먼 안가연도 네이버 웹툰 연재 ‘전직하는 스타들’
  • 2
    제주항공 "구조조정 관여한 바 없어"…이스타 노조 주장 정면 반박
  • 3
    [내일 날씨] 수도권, 새벽 한 때 비… 낮에는 30도 무더위

사회 최신 뉴스

  • 1
    [오늘의 운세] 7월 7일 띠별 운세 : 61년생 소띠 "헛된 재물을 탐하지 마라."
  • 2
    [출근길] 김지호 36kg 감량·손예진X이선균 '크로스' 출연 제안 검토·이순재 전 매니저 "사과받겠다"·신현준 '슈돌' 리얼리티 출연·이필모♥서수연 '아내의 맛' 합류 (연예)
  • 3
    [출근길] 접촉사고 후 구급차 막은 택시기사, 靑 국민 청원 55만 명 돌파·故 최숙현 동료들, 용기 내 추가 폭로 "처벌 1순위는 주장 장윤정" 外 (사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