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BK기업은행, 1분기 순이익 5005억 원…전년비 10% 감소

입력 2020-04-27 15:40

제보하기
저금리 기조, 코로나19 확산 영향

IBK기업은행은 올해 1분기 자회사를 포함한 연결기준 당기순이익이 5005억 원을 기록했다고 27일 밝혔다. 저금리 기조와 코로나19 확산 등으로 전년 동기(5570억 원)보다 10.1% 감소했다.

자회사를 제외한 기업은행의 별도기준 당기순이익은 4985억 원을 기록했다. 중소기업 대출 잔액은 지난해 말보다 3조8000억 원(2.3%) 증가한 166조5000억 원을, 시장점유율은 22.5%를 기록하는 등 중소기업금융 시장의 리딩뱅크 지위를 유지했다.

총 연체율은 0.52%, 고정이하여신비율은 1.29%를 기록하는 등 주요 건전성 지표는 전년 동기와 비슷한 수준을 유지했다.

기업은행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에 의한 경기침체 우려에도 불구하고 꾸준한 중기대출 지원과 체계적인 건전성 관리를 통해 내실 있는 성장을 이뤄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황미나 퇴사, ‘연애의 맛’ 출신 기상캐스터…TV조선과 이별 “더 나은 모습으로…”
  • 2
    곽정은 접촉사고, 과로로 발생한 사고…“과로가 이렇게 무섭다” 팬들도 깜짝
  • 3
    '위례신도시 우미린 2차' 1순위 청약 마감…평균 경쟁률 115.1대 1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라임사태 ‘사적화해→분조위 제외’ 첫 사례…은행 先보상 백기 드나
  • 2
    한진칼, 기타법인이 2% 매집하며 주가 14% 급등
  • 3
    'BTS 소속' 빅히트엔터 본격 상장 추진···이르면 이번 주 예심 신청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