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카드, 3분기 순이익 908억 원…"수익성 중심 사업 재편 효과”

입력 2019-11-08 17:35

제보하기
전년 동기대비 12.5%↑

삼성카드는 8일 올해 3분기 당기순이익이 908억 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삼성카드의 3분기 실적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12.5% 증가한 수치다. 삼성카드 3분기 총 취급고는 30조2976억 원으로 지난해보다 3.7% 감소했다. 부문별로는 신용판매 25조7939억 원, 금융부문 3조9671억 원 등이다.

삼성카드는 “카드사업 취급고 감소는 상대적으로 수익성이 낮은 법인 구매카드 이용액이 줄어들어 법인 신용판매 이용금액이 줄어든 결과”라며 “개인 신용판매 취급고는 증가세를 지속 중”이라고 설명했다.

삼성카드는 3분기 실적 결과에 대해 “고비용 저효율 마케팅을 축소하는 수익성 중심의 사업 재편과 디지털 빅데이터 기반 비용 효율화 등 내실 경영의 결과”라고 분석했다. 4분기 전망으로는 “가맹점 수수료 인하 영향이 지속되는 등 어려운 경영환경이 지속될 것”이라며 “내실 경영에 더욱 집중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삼성카드 3분기 매출액은 8515억 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9% 증가했다. 누적 매출액은 2조5669억 원으로 같은 기간보다 1.9% 증가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철구 누구길래…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 '왜?'
  • 2
    [증시 키워드] 렘데시비르 임상 기대감 커진 파미셀…셀트리온헬스케어 강세 이유는?
  • 3
    [출근길] 김동완 사생팬 무단침입·'쌍갑포차' 불매운동 확산·래퍼 비프리, 킹치메인 폭행·홍석천 "힘내라 이태원"·방탄소년단 슈가 믹스테이프 '대취타' 外 (연예)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피씨엘, 6억 규모. 진단키트 공급계약
  • 2
    [상장사 재무분석] 노루페인트, 코로나19로 재무개선 급제동 걸리나
  • 3
    삼성생명 금융硏 “40대 보험 가입 이유, ‘질병ㆍ사고 경험' 때문”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