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공항, 5000여 명 시위대 운집…여객기 운항 중단 ‘정상화 미지수’

입력 2019-08-12 19:44

제보하기

(뉴시스)

홍콩 공항이 수천 명의 시위대로 운항을 전면 중단했다.

12일(현지시간) 홍콩 송환법을 반대하는 시위대가 홍콩 공항에 몰려들며 항공편 체크인 및 항공편이 모두 취소됐다.

공항 측에 따르면 홍콩 도착 항공편을 제외한 나머지 항공편이 오늘 하루 모두 취소됐다. 현장에는 약 5000명 이상의 시위대가 모여 있는 상황이다.

이로 인해 많은 이용자들이 불편을 겪고 있는 가운데 공항 측은 항공기 운항 재개에 대해 전하지 않은 상황이다.

한편 송환법 반대 시위대는 송환법 반대와 캐리 램 행정장관 사퇴 등을 요구하며 지난 9일부터 11일까지 홍콩국제공항에서 사흘 연속 시위를 벌이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위클리 제약·바이오] 셀트리온 코로나 치료제, 중증 발생률 54% 감소 효과 外
  • 2
    [종합] 5인 이상 모임 금지 2주 연장…헬스장ㆍ카페 등 운영 완화
  • 3
    4분기 실적발표 앞두고 증권가 '매수' 외친 곳은?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코로나 '통제불능' LA, 시체 저장공간 확보에 어려움
  • 2
    인도네시아 규모 6.2 강진…외교부 “한국인 피해 없어”
  • 3
    日스가 내각 지지율, 34%로 추락…코로나 대응 잘못했다 '61%'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