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하이닉스, 성과급도 역대 최대 '1700%'… 과장급 연봉 1억 넘는다

입력 2019-01-24 08:02수정 2019-01-24 08:16

제보하기

지난해 역대 최대 실적을 낸 SK하이닉스가 성과급도 역대 최대로 책정했다. 무려 1700%다. 연봉의 85%를 성과급으로 가져가는 것이다.

24일 관련업계에 따르면 SK하이닉스는 연간 초과이익분배금(PS) 1000%, 특별기여금 500%, 생산성 격려금(PI) 상ㆍ하반기 100%를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책임(과장급) 1년차 연봉 수준이 6000만 원이라고 가정하면, 이 책임이 받게 되는 성과급 총액은 5100만원이 된다. 연봉과 성과급을 합하면 총 연봉은 1억 원을 훌쩍 넘는다.

이 같은 성과급 규모는 삼성전자 메모리사업부 임직원과 같은 수준이다.

한편 SK하이닉스는 이날 실적발표를 통해 지난해 매출 40조4450억 원, 영업이익 20조8437억 원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2년 연속 역대 최고 기록을 경신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조회공시] 현대중공업지주, 두산인프라코어 인수 추진 관련
  • 2
    [시황_정오] 코스닥 849.91p, 하락세 (▼4.21p, -0.49%) 반전
  • 3
    [증시 키워드] 씨젠, 실적+MSCI 편입 기대감에 이어지는 '급등세'…현대차 '신고가'

기업 최신 뉴스

  • 1
    [종합] SKC "전기차용 동박, 하반기 두 자릿수 성장률…내년은 반도체 수익 기대"
  • 2
    네이버, 지식 교육 온라인 라이브 강연 서비스 ‘지식라이브ON’ 진행
  • 3
    레바논 베이루트 폭심 반경 5km…삼성ㆍLGㆍ현대차 다 몰려있었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