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H투자증권, 투자 수익률을 높인 ‘더 드림 ELS’ 출시

입력 2018-07-16 10:29

제보하기

(사진제공=NH투자증권)

NH투자증권은 오는 18일부터 20일 오후1시까지 수익성을 한층 강화한 신상품 ‘더 드림(THE DREAM)’ 파생결합증권(ELS)을 100억 원 한도로 판매한다고 16일 밝혔다.

‘더 드림 ELS’는 투자 기간 3년 동안 매년 상품의 연 수익률이 1%씩 상승하는 신상품이다. 기존 스텝다운형 ELS가 3년 동안 동일한 상품 수익률을 제공했다면 ‘더 드림ELS’는 투자기간에 따라 투자 수익률을 더 지급해 수익성 측면에서 유리하다. 이에 상품명에도 ‘더 드림 ELS’는 투자자에게 수익률을 ‘더 드린다’는 의미와 높은 투자수익으로 상환되는 꿈을 뜻하는 ‘THE Dream’ 의 의미를 담았다는 게 회사 측의 설명이다.

이번에 판매하는 NH투자증권 ELS 16782호는 니케이225(NIKKEI225), 홍콩항셍중국기업지수 (HSCEI), 유로스톡스50(EuroStoxx50)지수를 기초자산으로 한다. 만기는 3년, 조기상환평가 주기는 매 6개월로 조기상환평가일에 최초기준가격 대비 90%이상(6개월, 12개월)이면 연6.00%, 85%이상(18개월, 24개월)이면 연7.00%(세전), 80%이상(30개월), 75%이상(36개월)이면 연8.00% (세전) 수익을 지급하고 상환된다.

조기상환조건은 90%로 낮췄고 원금손실조건도 50%로 완화했다. 기존 스텝다운형 ELS의 조기상환 가능성과 안정성을 유지하면서도 최대 연 8.0% 로 높은 투자 수익을 기대할 수 있는 것이 특징이다. ‘더 드림 ELS’는 연마다 상품 수익률이 더 높아지기 때문에 조기상환이 연장되는 경우라도 유리한 수익 구조의 상품이다.

서혁준 NH투자증권 Equity솔루션부 부장은 "최근 증권사 ELS의 평균 수익률도 연5% 대로 연초대비 수익률이 다소 낮아진 상황” 이라면서 “당사의 ‘더 드림 ELS’ 는 높은 투자 수익률에 대한 투자자들의 갈증을 해소하기 위해 출시한 상품” 이라고 전했다.

NH투자증권은 ‘더 드림 ELS’ 16782호를 오는 18일부터 20일 오후 1시까지 모집한다. 청약은 NH투자증권 전 영업점 및 NH투자증권 온라인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며, 각 상품별로 최소 가입금액은 100만 원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급등락주 짚어보기] 지혈제 유럽인증 인증 기대감에 이노테라피 '상한가'…휴머니젠 수혜주 케이피엠테크ㆍ텔콘RF제약 '하한가'
  • 2
    SM 사과, 투표로 유닛 결정?…팬들 반발에 '급수정'
  • 3
    하희라 딸 근황에 '모전여전' 미모 유전자 물려 받은 ★2세 '눈길'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네패스아크ㆍ포인트모바일ㆍ클리노믹스 3개사, 코스닥 상장예비심사 통과
  • 2
    시큐브, ‘비대면 서비스 바우처 사업’ 공급기업으로 선정
  • 3
    씨티은행, 다음달 7일 차기 행장 결정…첫 여성 행장 관심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