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포 법정구속은 조덕제 때문?… 박훈 변호사 "이재포, 조덕제 관련 여배우 '꽃뱀' 취급 기사 써"

입력 2018-05-10 08:03

제보하기

(출처=KBS2, 뉴시스)

고 김광석 부인 서해순 씨 변호를 맡았던 박훈 변호사가 이재포가 법정 구속된 이유를 조덕제를 도우려 했기 때문이라고 주장했다.

박훈 변호사는 9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이재포가 구속된 이유는 기사를 매우 악의적인 의도로 썼기 때문"이라며 "조덕제를 잘 아는 이재포는 다른 기자와 함께 조덕제가 영화 촬영 중 강제추행 문제로 재판이 진행되자 조덕제를 돕고자 상대방 여배우에 대해 허위사실에 기반에 둔 악의적인 기사를 3건이나 연달아 썼다"고 밝혔다.

이어 "판결문에는 이런 기사로 인해 상대방 여배우가 '굳이 섭외할 이유가 없는 배우로 분류되게 했다'고 썼다"며 "이 기사로 인해 그 여배우는 지긋지긋한 ‘꽃뱀’ 취급을 받았고 무수한 댓글 테러를 당했다"고 말했다.

이재포는 지난 2016년 여배우 A 씨를 '백종원 협박녀'라고 지칭하고 허위 기사를 작성을 지시해 명예를 훼손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졌다. 이재포는 당시 A 언론사 편집국장으로 재직 중 소속 기자 B 에게 허위기사를 작성하도록 지시한 혐의를 받았다. 이에 법원은 9일 이재포에 대해 정보통신망 이용촉진 및 정보보호 등에 관한 법률을 위반한 혐의로 징역 1년 2개월의 실형을 선고하고 법정 구속했다.

박훈 변호사의 발언과 관련 조덕제 측은 "확인되지 않은 사실을 가지고 주장하는 것 자체를 납득할 수 없다"고 반박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투데이이슈

AD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한국거래소 “美 화이자ㆍ모더나 등 코로나 백신 관련주 모니터링”
  • 2
    베리굿 음성판정, 소속사 대표 및 매니저 확진…자가격리 돌입
  • 3
    [급등락주 짚어보기] 윤석열 테마주 제일테크노스ㆍ서연이화 '上'

사회 최신 뉴스

  • 1
    조현영-딘딘, 결혼 예능 도전?…교제 고백 영상 120만 뷰 효과 '눈길'
  • 2
    김병철 나이, 40대 중반…결혼은 아직 “언젠가 꼭 할 것”
  • 3
    김은희 작가X주지훈, ‘유퀴즈’ 출연 이유…‘월드 클래스’의 등장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