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 개그맨 몰카범, 2일간 女화장실 선반서 촬영… 동기 성지글 조명

입력 2020-06-04 21:50수정 2020-06-04 22:15

제보하기

(출처=TV조선 캡처 )

KBS 개그맨 몰카범이 자수한 사실이 뒤늦게 알려졌다.

KBS 개그맨 몰카범은 KBS 공채 출신 개그맨으로, 용의자 실명을 직접 거론하며 지목한 곳은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였다.

KBS 개그맨 몰카범은 사회적 논란이 일파만파 커지자, 지난 1일 오전 스스로 경찰서를 찾아 자수한 것으로 알려졌다. 다만 실명은 공개되지 않았다.

KBS 개그맨 몰카범 사건은 이미 온라인 커뮤니티 글에서 언급된 바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몰카범과 동기라고 주장한 한 네티즌은 “병가 내고 경찰서 간 듯. 기수 망신시킬까. 대나무 숲이구나 내 마음이”란 내용을 게재했다.

용의자로 지목된 개그맨 몰카범은 관련 몰카 영상에 작동 여부를 확인하던 중 얼굴이 촬영된 것으로 알려졌다.그는 지난 5월 중순 몰카를 구입, 서울 여의도에 위치한 KBS 본사 건물 여자화장실 칸에 2일간 몰카를 올려둔 것으로 알려졌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셀트리온헬스케어, 트룩시마ㆍ램시마SC 출시 효과 기대 ‘목표가↑’-신한금융
  • 2
    송채윤, 웹툰작가 변신…개그우먼 안가연도 네이버 웹툰 연재 ‘전직하는 스타들’
  • 3
    [상보] 삼성전자, 2분기 영업익 8조1000억… 어닝서프라이즈

사회 최신 뉴스

  • 1
    취준생이 지금 당장 이루고픈 로망 1위는 ‘자유여행’…취업 후에는?
  • 2
    상반기 아르바이트 키워드는 ‘편의점’
  • 3
    광주사랑교회 접촉자 4명 코로나 확진…118번 확진자 잠적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