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산공개] 김현수 농식품부 장관 재산 19억 4000만원…약 4억 늘어

입력 2020-03-26 00:00

제보하기
세종시 아파트 매도…채무 줄이고 배우자 예금 증가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과 이성희 농협중앙회장이 19일 서울 서초구 농협유통 양재점에서 열린 친환경농산물 판촉 행사에서 농산물을 살펴보고 있다. (뉴시스)

김현수 농림축산식품부 장관 재산이 아파트 매도 등에 따른 예금 증가로 약 4억 원이 늘었다.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가 26일 공개한 고위공직자 2020년 정기재산변동 신고사항을 보면 김 장관의 재산은 총 19억4366만2000원으로 1년 전보다 3억9745만7000원 늘었다.

김 장관의 재산 증가는 예금이 많이 늘어난 탓이다. 김 장관은 세종시에 보유 중이던 3억400만 원 아파트를 5억758만9000원에 매도하면서 예금이 증가했다. 이 과정에서 임대채무 1억8000만 원도 함께 줄어들면서 재산이 늘었다.

이 외 배우자 명의로 소유한 경기도 포천 토지 가액이 2300만 원 올랐다. 나머지 본인 명의의 과천 아파트와 배우자 명의의 경기 성남 오피스텔 등을 재산신고했다.

이재욱 차관은 작년보다 9604만2000원 늘어난 6억2651만7000원의 재산을 신고했다. 본인을 비롯해 배우자, 그리고 취업한 장남, 차녀 등의 예금이 모두 늘어나면서 전체 재산이 증가했다.

한편 농식품부 산하 기관 중에서는 축산물품질평가원의 장승진 원장이 가장 많은 재산을 보유한 것으로 나타났다. 장 원장은 지난해보다 2억3666만1000원이 늘어난 23억4218만9000원의 재산을 신고했다.

주요 기관별로 이병호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사장은 1억3243만 원이 늘어난 7억2067만3000원, 김낙순 한국마사회 회장은 2억5124만3000원, 김인식 한국농어촌공사 사장은 6억690만8000원의 재산을 보유한 것으로 나타났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위클리 제약·바이오] 셀트리온, 코로나19 치료제 7월 인체 임상 外
  • 2
    “스토리텔링형 매장이 뜬다” 이마트, 차별화 그로서리 매장 ‘토마토 뮤지엄’ 선봬
  • 3
    미국 확진자 11만 명 넘어...트럼프, ‘강제 격리’ 검토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북한, 원산 일대서 단거리 탄도미사일 추정 2발 발사
  • 2
    미국 확진자 11만 명 넘어...트럼프, ‘강제 격리’ 검토
  • 3
    [21대 총선 후보자] 대구 12개 선거구 61명 등록…경쟁률 5.1대 1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