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산공개] 조성욱 공정위원장 재산 29억7248만 원...전년보다 5276만 원↑

입력 2020-03-26 00:00

제보하기
지철호 부위원장 1억4161만 원 늘어난 31억5824만 원

▲조성욱 공정거래위원장. (이투데이DB)

조성욱 공정거래위원회 위원장(장관급)의 재산이 전년보다 5276만 원이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6일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의 2020년 정기재산변동사항에 따르면 조성욱 위원장의 재산은 전년 29억1972만 원보다 5276만 원 늘어난 29억7248만 원이다.

조 위원장은 본인 소유의 상가 2324만 원, 아파트(분양권) 2030만 원 등이 상승하면서 재산이 늘었다. 다만 본인 소유의 예금은 18억1913만 원으로 전년보다 1억7098만 원이 줄었다. 분양 아파트 중도금 납부가 감소 원인이다.

지철호 공정위 부위원장(차관급)의 재산은 31억5824만 원으로 전년보다 1억4161만 원이 늘었다. 본인 및 배우자 소유의 토지와 건물 가격이 각각 4억243만 원, 2646만 원이 늘어난 것이 재산 증가로 이어졌다.

이 밖에도 1급 공무원인 박재규 공정위 상임위원(2억5958만 원)의 재산은 5394만 원 늘어난 반면 김재신 상임위원의 재산(8억8061만 원)은 9699만 원 줄었다.

채규하 공정위 사무처장의 재산은 27억7626만 원으로 전년보다 1억2120만 원이 증가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위클리 제약·바이오] 셀트리온, 코로나19 치료제 7월 인체 임상 外
  • 2
    “스토리텔링형 매장이 뜬다” 이마트, 차별화 그로서리 매장 ‘토마토 뮤지엄’ 선봬
  • 3
    미국 확진자 11만 명 넘어...트럼프, ‘강제 격리’ 검토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북한, 원산 일대서 단거리 탄도미사일 추정 2발 발사
  • 2
    미국 확진자 11만 명 넘어...트럼프, ‘강제 격리’ 검토
  • 3
    [21대 총선 후보자] 대구 12개 선거구 61명 등록…경쟁률 5.1대 1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