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플, 중국 내 매장 일부 재개장…"영업시간은 단축"

입력 2020-02-15 09:34

제보하기
페이스북은 미국 행사 취소

▲지난달 30일 중국 베이징의 한 애플 매장에서 마스크를 쓴 손님과 직원들의 모습. (연합뉴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 19) 확산으로 중국 내 매장을 전면 폐쇄했던 애플이 일부 매장을 재개장한다.

15일 연합뉴스는 로이터 통신을 인용해 애플이 이날 중국 상하이 내 7개 매장 가운데 하나를 재개장한다고 보도했다.

다만 운영 시간은 단축된다. 애플은 전날에도 중국 베이징의 5개 매장이 시간을 단축해 다시 영업을 재개한다고 밝힌 바 있다.

앞서 애플은 중국 당국이 여행 제한 조치 등을 내리자 중국 내 42개 매장을 전면 폐쇄한 바 있다.

반면 페이스북은 이날 다음 달 미국 샌프란시스코에서 열릴 예정이던 '글로벌 마케팅 서밋' 행사를 코로나19 관련 위험 때문에 취소했다고 밝혔다.

이 회사 대변인은 "만약의 경우에 대비해 확대되고 있는 코로나바이러스 관련 공중보건 위험 때문에 글로벌 마케팅 서밋을 취소했다"고 말했다.

다음 달 9∼12일 샌프란시스코 모스콘센터에서 열릴 예정이던 이 행사에는 4000명 이상이 참가할 전망이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코로나 19 확진자 방문' 신라스테이 해운대, 28일부터 임시휴업
  • 2
    뉴욕증시, 코로나19 공포·연준 긴급 성명에 혼조세…다우 1.39%↓
  • 3
    이현재ㆍ민경욱 컷오프…통합당, 인천 미추홀갑에 전희경 공천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파월 연준 의장, 코로나19 사태에 긴급 성명…3월 금리 인하 가능성 시사
  • 2
    뉴욕증시, 코로나19 공포·연준 긴급 성명에 혼조세…다우 1.39%↓
  • 3
    국제유가, 코로나19 팬데믹 공포에 급락…WTI 4.9%↓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