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넷플릭스, 올해 콘텐츠 구축에 20조 투자…2028년엔 30조"

입력 2020-01-18 10:42

제보하기

▲넷플릭스 로고.

세계 최대 온라인 스트리밍 업체 넷플릭스가 자사 콘텐츠를 구축하는 데 올 한해 173억 달러(20조500억 원)를 투자할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다.

17일(현지시간) 할리우드 연예매체 '더 할리우드 리포터(THR)'에 따르면 시장조사업체 BMO 캐피털은 넷플릭스가 올해 콘텐츠에 173억 달러를 투자할 것으로 추정된다고 분석했다. 또 넷플릭스가 매년 지속해서 투자 액수를 늘려 2028년에는 263억 달러(30조4800억 원)를 투자할 것으로 내다봤다.

넷플릭스의 공격적 투자는 애플, 아마존, 디즈니 등 거대 기업들이 온라인 스트리밍 시장에 잇달아 뛰어들면서 경쟁이 치열해지는 흐름과 맥이 닿아 있다는 설명이다.

BMO 캐피털 애널리스트 대니얼 새먼은 "넷플릭스는 여전히 글로벌 스트리밍 시장에서 리더로 남아 있을 것"이라며 "투자 포인트가 점증할 요인도 여전하다"고 말했다.

애플 TV+(플러스), 디즈니+, 워너미디어의 HBO맥스, 컴캐스트의 피콕 등 넷플릭스와 경쟁하는 스트리밍 주자들이 많아진 것에 대해 새먼은 "글로벌 스트리밍 전쟁에서는 복수의 승자가 존재할 수 있다"며 넷플릭스 주식을 인수 추천 종목으로 제시했다.

BMO 캐피털은 넷플릭스가 국제적 파트너십을 강화하는 점도 주목해야 한다며 한국 콘텐츠 기업인 CJ ENM과 3년간 오리지널 콘텐츠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는 소식을 언급하기도 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이상아, 딸 위한 세 번의 결혼…딸 윤서진은 SNS 스타 ‘팔로워만 5만 명’
  • 2
    [오늘의 라디오] '김어준의 뉴스공장' 일왕 탄생 축하식 취소·'철파엠' 박미선·'김현정의 뉴스쇼' 임미리 선거법 위반?·'컬투쇼' 도티, 유민상·'배철수의 음악캠프' BBC 外
  • 3
    스트레이트, 나경원 의원 자녀들 '스펙쌓기' 보도…"아들은 논문, 딸은 해외 연수 의혹"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한국 첫 수출 원전 UAE 바라카, 운전허가 승인
  • 2
    미국, 중국 ‘반도체 굴기’에 새 견제…미국산 제조장비 사용 제한 검토
  • 3
    중국 때문에 웃고 울고...애플, 한 달 만에 “회계 2분기 목표 달성 어렵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