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미약품 “사노피, ‘에페글레나타이드’ 개발 의지 확고…2021년 허가신청”

입력 2019-12-11 10:42

제보하기

▲한미약품 본사 (사진제공=한미약품)

한미약품은 당뇨치료 주사제 ‘에페글레나타이드’에 대한 파트너사 사노피의 개발 의지가 확고하다고 11일 밝혔다.

사노피는 전날 ‘신임 CEO의 사업계획 및 전략 발표’에서 향후 당뇨와 심혈관질환 분야의 새로운 연구는 하지 않을 계획이라면서도, 에페글레나타이드는 글로벌 임상 3상 개발을 완료한 후 최적의 판매 파트너사를 찾아 출시하겠다고 공표했다. 이와 관련해 한미약품은 사노피와 함께 최적의 판매 파트너사를 찾아 성공적인 발매를 이끌 예정이다.

한미약품에 따르면 사노피는 신제품 론칭에 필요한 마케팅 및 세일즈 조직을 항암 등 분야에 집중 투입하고, 축소되는 당뇨 분야 마케팅 및 세일즈 조직을 보완하기 위해 에페글레나타이드를 가장 잘 판매할 수 있는 새로운 파트너를 찾기로 결정했다.

권세창 한미약품 사장은 “사노피가 에페글레나타이드의 임상과 판매를 위한 최적의 전략을 수립했다는 점에서 에페글레나타이드의 가치를 재확인한 좋은 소식”이라며 “사노피와의 긴밀한 협의를 통해 2021년 허가 신청 계획이 잘 지켜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송혜교 건물, '급매'로 나왔다…송중기집 철거 소식도 '재조명'
  • 2
    [출근길] 송중기 집 철거·미스터트롯 김호중 개별 활동 결정·백성현 25일 결혼·김건모 "가세연에 손해배상 청구할 것"·김민규 코로나19 음성 판정 (연예)
  • 3
    'K-방역' 지원 나선 무역협회…마스크ㆍ진단키트 수출 기업 홍보

기업 최신 뉴스

  • 1
    과기정통부, '코로나19' 학습공백 과학기술 교육콘텐츠로 메운다
  • 2
    최기영 과기정통부 장관 “코로나19 위기, 민관 과학기술계 협업으로 극복"
  • 3
    알약, 1분기 랜섬웨어 공격 18만여건 차단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