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미, 전남편 음주운전 사망사고 후 근황…“진혼굿하며 용서 빌었다”

입력 2019-10-03 21:30

(출처=TV조선 '인생다큐 마이웨이' 방송캡처)

배우 박해미가 전남편 황민으로 인해 사망한 제자들에게 용서를 빌었다.

2일 방송된 TV조선 ‘마이웨이’에서는 박해미가 출연해 전남편의 음주운전으로 사망한 제자들을 위해 진혼굿을 했다고 밝혔다.

앞서 박해미의 전남편 황민은 지난해 8월 음주 상태로 화물트럭을 들이받는 사고를 냈다. 이 사고로 동승했던 뮤지컬 배우 두 명이 사망했다.

박해미는 당시 사고를 두고 “너무 가슴이 아팠다. 사고 후 무대에 그냥 복귀할 수가 없어 혼자 진혼굿을 했다”라며 “7~8시간씩 굿하며 그 친구들에게 용서를 빌었다”라고 전했다. 진혼굿이란 죽은 사람의 넋을 달래어 위로하기 위해 하는 굿을 말한다.

박해미는 이 사고로 황민과 합의 이혼했다. 그는 “전 남편을 생각하면 불쌍하고 안쓰럽다. 나를 만나지 않았으면 정상적으로 잘 살았을 것 같다”라며 “그래도 이 고리를 끊어내야 할 것 같았다”라고 심경을 털어놨다.

한편 해당 사고로 황민은 1심에서 징역 4년 6개월을 선고받았다. 박해민은 자신이 가진 모든 것을 정리해 유가족들에게 보상한 바 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SSF샵 슈퍼 페이백 대란', 캐시슬라이드 초성퀴즈 등장…"ㅇㅇㅋㅇ 페이백 혜택" 정답은?
  • 2
    한 달째 횡보 비트코인…8000달러가 분수령
  • 3
    [BioS]셀트리온, 램시마 'IBD 효능 입증' 3상 연구결과는

사회 최신 뉴스

  • 1
    2022년까지 수소차 4000대 보급…박원순 시장 전용차도 교체
  • 2
    '세포라' 韓 출사표…"겔랑·입생로랑·디올에 설화수까지" 글로벌 콜렉션
  • 3
    하리수 분노→'골초+욕쟁이' 유언비어 악플러와 설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