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그룹 美 앱티브와 자율주행 합작사 설립

입력 2019-09-23 18:00수정 2019-09-23 18:10

제보하기
美 앱티브社와 조인트 벤처 설립, 2022년까지 레벨 4~5 상용화

현대자동차그룹이 자율주행 분야 세계적 기술을 보유한 미국 앱티브(APTIV)社와 공동으로 미국 현지에 합작법인(조인트벤처, JV)를 설립한다.

23일 현대차그룹은 세계 최고 수준의 미국 자율주행 전문기업 앱티브와 총가치 40억 달러 규모의 조인트벤처(JV·합작법인)를 설립한다고 밝혔다. 두 회사의 지분 규모는 각각 50%다.

현대차그룹과 앱티브의 자율주행 기술 전문 JV 설립은 미래 모빌리티 혁신을 주도하고 인간중심에 기반하는 완벽한 ‘이동의 자유(Freedom in Mobility)’를 실현해 고객가치를 높이겠다는 공동의 목표에 따른 것이다.

신설 합작법인은 2022년까지 완성차 업체 및 로보택시 사업자 등에 공급할 자율주행 플랫폼 개발을 완료하고 상용화한다는 계획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권미진 다이어트 전 vs 후 비교해보니…50kg 감량 후 '확 달라진 외모'
  • 2
    송파구 가동초등학교 6학년생, 코로나19 확진…학부모들 불안감 '확산'
  • 3
    속보 인천 백석초, 교직원 코로나19 확진…학교 폐쇄

기업 최신 뉴스

  • 1
    파라다이스시티 “미쉐린 셰프의 정통 광동식 ‘차슈’ 다채롭게 즐기세요”
  • 2
    마켓컬리, 확진자 나온 물류센터 코로나 검진 319명 중 297명 '음성'
  • 3
    금융위 산하 감리위, KT&G 분식회계 '고의 없다' 판단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