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7호 ‘태풍 타파’ 위치, 오후 3시 제주도에 가장 근접…부산은 오후 10시

입력 2019-09-22 13:15

제보하기

(출처=기상청)

17호 태풍 ‘타파(TAPAH)’가 오후 3시 제주도에 가장 근접할 것으로 보인다.

태풍 타파의 영향권에 든 제주도에는 산간지역을 중심으로 시간당 20~30mm 이상의 강한 비와 최대순간 풍속 20~35m/s의 강한 바람이 불고 있다.

태풍 ‘타파’는 이날 오후 3시쯤 제주에 가장 근접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제주도 전체가 초속 25m 이상의 강풍 범위 안에 들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만조 시기와 겹치면서 해안가 저지대에서는 월파로 인한 침수피해에 대비하는 것이 좋다.

‘타파’가 제주도 동쪽 바다를 지나 부산 앞바다를 거쳐 동해로 빠져나갈 전망인 가운데, 부산 앞바다에 가장 인접할 시간은 오후 10시 일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태풍 타파의 영향으로 오전 6시부터 오후 3시까지 예정됐던 제주지역 항공편 전편(출발 161편·도착 165편)이 결항을 확정했다. 이와 함께 태풍이 지나는 길목인 부산 경남 지역에서도 무더기 결항이 이어지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박대승, 유재석과 화기애애 분위기…KBS 32기 공채 개그맨과 7기 개그맨의 만남
  • 2
    코로나19 이후 진화하는 셀트리온 삼형제
  • 3
    가로세로연구소, ‘몰카 논란’ KBS 공채 개그맨 공개…“다른 사람 의심받아선 안돼”

사회 최신 뉴스

  • 1
    송지효 다이어트, 영화 위해 7kg 감량…김무열도 20kg 감량 ‘어떤 영화기에?’
  • 2
    박혜경 나이, 2년 만의 ‘불청’ 출연…그 사이 남자친구 생겨 “결혼 전제로 만나”
  • 3
    ‘불타는 청춘’ 김돈규 나이, 데뷔 27년 차 가수…015B 보컬→‘나만의 슬픔’ 대 히트까지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