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7호 ‘태풍 타파’ 위치, 오후 3시 제주도에 가장 근접…부산은 오후 10시

입력 2019-09-22 13:15

(출처=기상청)

17호 태풍 ‘타파(TAPAH)’가 오후 3시 제주도에 가장 근접할 것으로 보인다.

태풍 타파의 영향권에 든 제주도에는 산간지역을 중심으로 시간당 20~30mm 이상의 강한 비와 최대순간 풍속 20~35m/s의 강한 바람이 불고 있다.

태풍 ‘타파’는 이날 오후 3시쯤 제주에 가장 근접할 것으로 보인다. 이에 따라 제주도 전체가 초속 25m 이상의 강풍 범위 안에 들 것으로 예상된다. 특히 만조 시기와 겹치면서 해안가 저지대에서는 월파로 인한 침수피해에 대비하는 것이 좋다.

‘타파’가 제주도 동쪽 바다를 지나 부산 앞바다를 거쳐 동해로 빠져나갈 전망인 가운데, 부산 앞바다에 가장 인접할 시간은 오후 10시 일 것으로 예상된다.

한편 태풍 타파의 영향으로 오전 6시부터 오후 3시까지 예정됐던 제주지역 항공편 전편(출발 161편·도착 165편)이 결항을 확정했다. 이와 함께 태풍이 지나는 길목인 부산 경남 지역에서도 무더기 결항이 이어지고 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조국 전 장관 사퇴 첫 주말, 도심서 맞불 집회…“검찰 개혁”vs “문재인 정부 규탄”
  • 2
    여의도 ‘개국본’ 집회, 원래 5시보다 늦게 시작한 이유는?… 자유연대와 ‘완충지대’ 결정
  • 3
    경찰, 주한 미국 대사관저 경계 강화…‘무단 침입’ 대진연 19명 체포

사회 최신 뉴스

  • 1
    로또881회당첨번호 '4·18·20·26·27·32'…1등 당첨지역 어디?
  • 2
    신동 "손주 볼 수 있을까"…결혼 앞서 '출산'을 생각하다
  • 3
    덕자, "社 계약 발목 잡혔나"…유튜버 방송포기 사태 두고 설왕설래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