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수원 '인권존중문화 확산' 인권주간 행사

입력 2019-09-16 16:21

협력사·지역주민과 인권 문화예술 행사 진행

한국수력원자력(이하 한수원)은 16~20일을 ‘인권주간’으로 지정하고, 경주 본사에서 임직원과 협력사 직원, 지역주민 등이 참여하는 인권 관련 행사를 개최한다.

인권주간은 임직원의 인권존중 의식을 높이고, 차별 및 편견을 해소하는 등 한수원의 경영방침인 화합·열정의 조직문화를 구현하고자 작년부터 시행됐다.

행사 기간에는 인권 관련 문화예술 프로그램들을 진행한다.

세부 프로그램은 사회적 약자 인권 주제 사진전(9월 16~20일), 뉴욕 카네기홀 연주 경력의 장애인 오케스트라 공연(9월 16일), 임직원 대상 인권 미디어 교육(9월 16~20일) 등이다.

특히 18일에는 ‘사례로 이야기하는 인권’을 주제로 한 특강이 진행된다. 영화 ‘재심’의 실제 주인공 박준영 재심 전문 변호사가 그동안 재심 변호사로서 마주했던 노숙인, 미성년자, 지적장애인 등 사회적약자의 인권침해 사례를 소개할 예정이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한승우 누구? '누나 한선화와 180도 다른 분위기' 눈길
  • 2
    토스, ‘세렌디뷰티 탄산팩’ 행운 퀴즈 등장…‘에이프릴 □□’ 정답은?
  • 3
    ‘옥탑방의 문제아들’ 화성 연쇄살인 사건, 사건 현장의 ‘허수아비’에 적힌 문구는?

정치·경제 최신 뉴스

  • 1
    [2019 국감] 정경두 "'촛불계엄' 문건 원본 공개, 오늘 인지"
  • 2
    수도권 미세먼지 예비저감조치 해제…"내일 비상저감조치 없어"
  • 3
    10일 남은 브렉시트, 향후 시나리오는…존슨, 오늘 합의안 표결 다시 도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