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 날씨]안개에 비까지 험난한 귀경길

입력 2019-09-11 19:59

제보하기

추석 연휴가 시작되는 12일 귀성길이 순탄치 않을 전망이다.

연휴 첫날부터 비가 내리면서 강원도를 제외한 전국에서 비가 내리겠다. 비는 밤이 되면 대부분 의 지역에서 그치면서 추석 당일에는 보름달을 감상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서울경기지역은 오전부터 충청과 남부지방은 새벽부터 비가 내리고 전북과 경남은 20㎖에서 60㎖의 큰 비가 예상된다. 전북과 경남 일부지역에는 천둥번개를 동반한 비가 내리고 집중호우도 예상된다.

서울경기와 충북은 5㎖에서 10㎖ 충남, 전남, 경북, 제주도에는 10㎖에서 40㎖의 비가 오겠다.

아침기온은 서울 20도 등 20도 안팎으로 오늘보다 2~3도 낮겠다.

낮기온도 서울과 대구 25도 대전 23도 광주 26도 등 오늘보다 4~5도가량 낮아 완연한 가을 날씨가 될 것으로 보인다. 시간당 20에서 최고 30mm로 강하게 내릴 것으로 보여서 주의가 필요합니다.

내륙 지역은 이른 아침부터 안개가 짙게 끼기 때문에 귀성길 운전에 주의가 필요하다.

(연합뉴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김정균 6월 결혼, 예비 신부 정민경 누구?…4살 연하의 배우 출신 ‘초혼’
  • 2
    우체국쇼핑, 마스크 한정 판매 소식에 사이트 마비…판매 가격과 구입 시기는?
  • 3
    박해진 전액기부, "코로나19 예방 이렇게 하세요"

사회 최신 뉴스

  • 1
    강문영, 김정균 재혼 소식에 “나도 두 번 다녀왔다”…이혼 발언에도 쿨한 반응
  • 2
    ‘불타는 청춘’ 김정균♥정민경, 결혼 소식에 청춘들 깜짝…“한번 다녀온 사람이 더 잘해”
  • 3
    ‘존엄사’ 무엇? 환자 스스로 치료 중단 가능…시행 2년 만에 ‘8만 명’ 치료 중단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