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 대통령 대입제도 재검토 발언에 교육주 ‘급등’

입력 2019-09-02 16:27

제보하기

문재인 대통령의 대학 입학 전형 제도 재검토 발언에 입시ㆍ교육 관련주들이 일제히 급등했다.

2일 주식시장에서 메가스터디의 계열사 메가엠디는 전 거래일 대비 가격제한폭(29.97%)까지 오른 2515원에 마감했다. 메가스터디도 24.24% 오른 1만2300원에 거래를 마쳤다.

이외에 메가스터디교육(8.75%), NE능률(10.27%), 아이스크림에듀(10.51%), 비상교육(4.17%) 등도 함께 상승했다.

앞서 지난 1일 문 대통령은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 딸의 입시 의혹과 관련해 “논란의 차원을 넘어서 대학입시 제도 전반을 재검토 해달라”고 전했다.

이에 따라 정시 확대 및 수능 개편 등이 입시 제도 개편 방향으로 거론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총선] 비슷한 시기에 같은 지역인데… 여론조사 20%P 차이
  • 2
    코로나19 여파에도 제약업계 외형성장 “1분기 실적 이상무”
  • 3
    [총선] 지난 총선 ‘종로’ 정세균 vs 오세훈... 정, 지지율 17%P 差 뒤집고 승리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신한·하나은행 '키코 분쟁조정안' 거부 가닥
  • 2
    단독 은성수 위원장, 키코 배상 놓고 '은행 편들기'…윤석헌과 또 엇박자
  • 3
    수출입은행,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 신속 금융지원 도입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