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밤 김제동, 사실 확인 없는 언론받아쓰기? "파파라치 비난 자처"

입력 2019-08-30 00:39

제보하기

(출처=KBS 캡처)

'오늘밤 김제동'이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와 관련된 언론의 과열 경쟁을 다뤘다.

29일 방송된 KBS '오늘밤 김제동'에서는 한 유튜버의 주장으로 시작된 조국 여배우 논란과 관련한 기사가 300건이 넘었다며 유투버의 주장을 언론이 받아썼다고 시사했다.

이에 김제동이 "누가 주장을 하고 나면 그걸 정치인이 받아서 이야기하고 특정 언론이 받아서 의혹을 증폭시킨다"라며 "이렇게 사실처럼 이야기하는 패턴화, 최소한의 사실 확인도 없이 보도를 할 수 있습니까?"라며 질문했다.

이에 기자는 "검증이 중요하지 않은 주장도 있다"라며 "검증보다는 속보 경쟁이 이런 의혹을 확산시킨다"라고 설명했다.

이어 최근 보도된 조 후보자 관련 속보 중에서는 "조 후보자 자택 창문의 개폐 여부'가 속보로 전해지기도 했다"며 "이런 기사는 속보로서 가치가 있는지, 기자가 아니라 파파라치가 아니느냐라는 비난을 자처하기도 했다"라며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권미진 다이어트 전 vs 후 비교해보니…50kg 감량 후 '확 달라진 외모'
  • 2
    송파구 가동초등학교 6학년생, 코로나19 확진…학부모들 불안감 '확산'
  • 3
    속보 인천 백석초, 교직원 코로나19 확진…학교 폐쇄

사회 최신 뉴스

  • 1
    KTX오송역 전차선로 고장 2시간 만에 복구
  • 2
    고양 쿠팡센터 직원 1021명 검사…"추가 확진 아직 없어"
  • 3
    ‘코로나19 확산 방지’ 북한산 탐방안내소ㆍ수도권 동물원 등 임시 폐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