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전국 대학생 자동차 테크 드림 스쿨’ 개최

입력 2019-08-23 09:32

제보하기
자동차 관련 학과 대학생 160명 초청, 신기술 및 친환경 차량 체험 교육

▲현대차가 충남 천안 글로벌 러닝센터에서 전국 자동차 관련 학과 대학생 160명을 초청, 자동차 관련 기술 교육을 하는 '전국 대학생 자동차 테크 드림 스쿨'을 진행했다. (사진제공=현대차)

현대자동차가 미래 고객과의 소통 강화를 위해 자동차 관련 전공 대학생에게 특별한 기회를 마련했다.

현대차는 23일 장차 한국 자동차 산업의 주역이 될 전국의 자동차 관련 학과 대학생 160명을 초청해 '전국 대학생 자동차 테크 드림 스쿨'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전날 시작해 1박 2일 일정으로 열린 이번 행사는 현대차 천안 글로벌 러닝센터에서 진행됐다.

올해는 특별히 더 많은 기회를 제공하고자 지난해 단일차수 운영에서 올해는 2차수로 횟수를 늘리고 참여 인원 역시 160명으로 확대했다.

현대차가 향후 한국 자동차 산업의 주역이 될 대학생들을 위해서 준비한 이번 ‘자동차 테크 드림 스쿨’에서는 최근 자동차 업계 이슈에 대한 특강을 준비했다.

참가자들은 신형 쏘나타에 적용된 신기술과 전방 충돌 방지 보조(FCA), 원격 스마트 주차 보조(RSPA) 등 최근 현대자동차에 적용된 다양한 첨단 운전자보조 시스템(ADAS)을 직접 체험해 보는 세션에 참여하게 된다.

또한 친환경 차량의 대표 주자인 전기차와 수소전기차에 적용된 신기술을 체험하며 해당 차량에 대한 전문적인 지식을 쌓는 기회를 가진다.

이외에도 국민대 자동차운송디자인 권용주 겸임교수의 최근 자동차 기술 트렌드와 미래 이동수단에 대한 특강도 이어진다.

현대차 관계자는 "미래의 주역인 대학생들과 함께 현대자동차의 최신 기술력을 직접 체험할 수 있도록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며 "앞으로도 고객과 소통하고 정확한 정보를 전달할 수 있는 기회를 더 많이 만들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속보 "긴급재난지원금 소득기준, 재산도 고려"
  • 2
    [증시 키워드] 멈추지 않는 코로나19 진단키트 관련주 상승세…씨젠ㆍ미코ㆍEDGC↑
  • 3
    '코로나 지원금'…정부, 긴급생계비지원 "소득하위 70%, 100만원"

기업 최신 뉴스

  • 1
    삼성전자, 지난해 국내 임직원 10만5000여명…역대 최대 규모
  • 2
    한국지엠, 팀장 이상 사무직 임금 20% 지급유예…'코로나19 위기' 대응
  • 3
    정몽구 회장, 작년 현대차 보수 41.8억 원…전년보다 24% 감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