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미셀, 난소암 치료제 임상 1상 신청

입력 2019-08-19 10:59

제보하기

파미셀은 난소암 치료를 위한 항암면역세포치료제 ‘셀그램-디씨’ 상업화 임상시험계획서를 식품의약품안전처에 제출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임상시험은 환자 자신의 골수로부터 분화시킨 수지상세포(항암면역세포)를 이용하여 전이성 또는 재발성 상피성 난소암의 안전성과 종양특이 면역반응 및 유효성을 평가하게 된다.

난소암은 전 세계적으로 여성에게 영향을 미치고 있으며, 조기 발견을 위한 효과적인 선별검사의 부재로 환자 대부분이 진행형 단계에서 진단된다. 세계적으로 난소암 발병환자는 연간 20만 명이 넘는다. 지난 10년간 난소암 사망률은 다소 개선됐으나 여전히 부인과 종양 중 높은 재발률과 사망률을 보인다.

파미셀 관계자는 “셀그램-디씨의 주성분인 골수계 수지상 세포는 생체에서 발견되는 수지상세포 중 그 고유 기능이 가장 우수하다고 알려져 있다”며 “이를 이용해 안전하고 효과적인 항암면역세포치료제를 개발, 환자의 삶의 질 개선뿐만 아니라 경제성도 향상시킬 것”이라고 말했다.

셀그램-디씨는 보건복지부 ‘첨단의료기술개발사업’ 지원 과제이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속보 "긴급재난지원금 소득기준, 재산도 고려"
  • 2
    [증시 키워드] 멈추지 않는 코로나19 진단키트 관련주 상승세…씨젠ㆍ미코ㆍEDGC↑
  • 3
    '코로나 지원금'…정부, 긴급생계비지원 "소득하위 70%, 100만원"

기업 최신 뉴스

  • 1
    삼성전자, 지난해 국내 임직원 10만5000여명…역대 최대 규모
  • 2
    한국지엠, 팀장 이상 사무직 임금 20% 지급유예…'코로나19 위기' 대응
  • 3
    정몽구 회장, 작년 현대차 보수 41.8억 원…전년보다 24% 감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