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7월 국내외 판매 1만786대…전년比 16.5%↓

입력 2019-08-01 14:21

제보하기
내수와 수출 비율 80:20…내수 판매도 전년 동월비 11.4% 줄어

▲쌍용차의 7월 국내외 판매가 지난해 같은기간 보다 16.5% 감소했다. (사진제공=쌍용차)

쌍용자동차의 7월 판매가 지난해 같은기간보다 16.5% 감소했다.

쌍용차는 지난 7월 내수 8707대, 수출 2079대를 포함해 총 1만786대를 판매했다고 1일 밝혔다.

이러한 판매실적은 경기 부진에 따른 전반적인 소비심리 위축 영향으로 내수와 수출이 모두 감소세를 보이며 전년 동월 대비 16.5% 감소한 것이다.

다만, 지난 6월 새롭게 선보인 베리 뉴 티볼리의 판매 증가에 힘입어 전월 대비 4% 증가하는 회복세를 기록함에 따라 누계 대비로는 1.3%의 증가세를 유지했다.

내수에서도 티볼리 판매가 전월 대비 16.8% 증가하면서 전체적으로 전월 대비로는 5.9% 증가 했으나, 전반적인 시장 침체 영향으로 전년 동월 대비로는 11.4%의 감소세를 기록했다.

라인업 개편이 진행되고 있는 수출은 전년 동월 대비로는 32.8%의 감소세를 나타내 판매 부진 현상이 지속되고 있다.

예병태 쌍용차 대표이사는 “전반적인 시장수요 위축에도 불구하고 새롭게 선보인 베리 뉴 티볼리 영향으로 전월 대비로는 회복세를 기록했다”며 “하반기에도 코란도 가솔린 및 상품성 개선모델 등 강화된 라인업을 바탕으로 글로벌 판매를 늘려 나갈 것이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강성훈 자축, 솔로 데뷔 19주년…젝스키스 재결합→탈퇴까지 '다사다난'
  • 2
    ‘동상이몽’ 정찬성 아내 박선영, 조제 알도와 대결 후 결혼 결심…“내가 지켜줘야겠다”
  • 3
    혜은이 심경, 30년 만에 이혼한 이유…"김동현이 먼저 하자고 해"

기업 최신 뉴스

  • 1
    “카타르 국영석유사, 국내 조선 '빅3'와 23조 규모 LNG선 계약”
  • 2
    "덴탈 마스크는 민간이 유통…식약처 허가 제품은 '의약외품' 표시"
  • 3
    제네릭 난립 막는다…직접 생동 시험 실시한 제약사 공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