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반도체 소재 단편 영화 ‘메모리즈’ 공개

입력 2019-07-25 11:00

제보하기
25일 특별 상영회 실시… 삼성전자 뉴스룸 유튜브 채널에 게재

(사진=삼성전자 뉴스룸)

삼성전자가 ‘메모리 반도체’를 소재로 한 단편영화를 선보였다.

삼성전자는 단편영화 ‘메모리즈’를 25일 삼성전자 뉴스룸 유튜브 채널에 공개하고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특별상영회를 열었다.

영화 ‘메모리즈’는 꿈을 기억하는 특별한 능력을 가진 일러스트레이터 현오(김무열)가 반도체 칩을 통해 잊히지 않는 꿈 여행을 떠나는 내용으로 배우 김무열, 안소희, 오정세, 박지영 등이 출연하고, 김종관 감독이 연출을 맡았다.

삼성전자는 “꿈과 기억으로 연결된 인물들의 스토리를 통해 반도체 기술의 발전이 인류의 밝은 미래를 이끌어 간다는 희망적 메시지를 담고자 했다”라고 제작 이유를 설명했다.

전자기기에서 반도체는 연산과 제어, 기억하는 기능을 하기에 뇌와 종종 비교되고 ‘인간의 뇌’를 모방한 반도체를 구현하고자 하는 노력이 계속되고 있다.

삼성전자는 지난 6월 AI시대를 선도할 핵심기술로 NPU(신경망처리장치)를 선정해 집중 육성한다고 밝혔다. 이 기술을 더욱 발전시켜 사람 두뇌 수준의 정보처리와 인식을 가능하게 하는 뉴로모픽(Neuromorphic) 프로세서 기술로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앞서 삼성전자는 저시력 장애인을 위해 개발한 VR기기 전용 애플리케이션 ‘릴루미노’를 소재로 한 단편영화 ‘두 개의 빛: 릴루미노’와 삼성전자 사회공헌 프로그램인 ‘삼성드림클래스’를 소재로 한 ‘별리섬’을 제작해 공개한 바 있다.

한편, 삼성전자 반도체 부문은 반도체 정보 프로그램 ‘헬로칩스’, 반도체 임직원들의 일상을 보여주는 ‘임직원 브이로그’, 반도체 웹툰 ‘NANO’등 반도체를 더 친숙하게 느낄 수 있도록 다양한 콘텐츠를 선보이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코로나 목욕탕감염, '사회적 거리두기 목소리'↑…"뭉치면 감염, 흩어지면 산다"
  • 2
    [특징주] 텔콘RF제약, 하이드록시 클로로퀸 5일차 100% 완치 프랑스 논문 부각
  • 3
    강지영 교통사고, 촬영 후 귀가하다 음주운전 차량에 사고…현재 상태는?

기업 최신 뉴스

  • 1
    김성수 과학기술혁신본부장, 중기대표ㆍ기업부설연구소장 '코로나19' 협의
  • 2
    정병선 과기정통부 차관, '코로나19' 치료 한국원자력의학원 현장 격려
  • 3
    최기영 장관, 홈쇼핑 업계와 '코로나19' 중소기업 피해지원 협의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