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충주서 속옷만 입고 도심 활보하는 남성 출몰…CCTV 보니
입력 2019-07-19 15:46

(뉴시스)

충북 충주에서 속옷만 착용한 남성이 도심을 활보해 경찰이 추적 중이다.

19일 충주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4시쯤 중앙탑면의 한 카페에 20∼30대로 추정되는 남성이 검은색 팬티와 티셔츠만 입은 채 음료를 주문했다. 얼굴에 마스크를 착용한 이 남성은 음료를 마신 뒤 사라진 것으로 알려졌다.

해당 카페 관계자는 "하의로 속옷만 입은 남성이 들어와서 정상적으로 주문과 결제를 하고 길지 않은 시간 앉아 있다가 나갔다"라고 전했다.

이에 경찰은 카페 CCTV에 찍힌 용의자 인상착의 영상을 확보해 추적 중이다. 또 최근 SNS 등에는 시민이 용의자를 근접 촬영한 사진도 올라왔다. 사진 속 남성은 얼굴을 마스크로 가린 채 엉덩이가 그대로 드러나는 끈 팬티를 입고 상가를 돌아다니고 있는 모습이다.

경찰 관계자는 "경범죄 처벌법 위반 혐의가 있을 수 있기 때문에 남성의 신원을 파악한 뒤 조사할 방침"이라며 "처벌 여부는 추가 조사를 해봐야 알 수 있다"라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