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달의 민족’ 쏜다 쿠폰 사과, “생각이 짧았다”…유명인 쿠폰 제공 전면 중지

입력 2019-06-19 22:07

제보하기

(출처=기리보이, DJ펌킨 SNS)

배달 애플리케이션 ‘배달의 민족’이 최근 논란이 됐던 ‘쏜다’ 쿠폰에 대해 사과했다.

19일 배달의 민족 측은 공식 SNS를 통해 “‘OOO이 쏜다’ 쿠폰을 보며 실망하신 여러분께 사과드린다”라며 최근 연예인을 비롯해 유명인들에게 무료 발급된 배민 쿠폰에 대해 사과했다.

앞서 배달의 민족은 일부 연예인, 유명 인플루언서들을 중심으로 ‘OOO가 쏜다’라는 이름의 1만원짜리 할인 쿠폰이 뭉치로 발급돼 논란이 됐다.

특히 최근 배달의 민족 측이 7월 1일 자로 포인트 적립 서비스 종료를 알렸기에 반발은 더욱 거세졌다. 일반 소비자의 혜택은 줄고 일부 유명인들의 특혜만 늘어난 것 아니냐는 것이 그 이유다.

이에 배달의 민족 측은 “함께 나눠 먹는 즐거움을 기대하며 5년 전부터 해 온 일이다”라며 “이것이 일부를 위한 특혜로 이해 될 거라고는 미처 생각지 못했다”라고 털어놨다.

그러면서 “‘쏜다’ 쿠폰을 전면 중지하고 이용자에게 혜택이 돌아갈 수 있도록하겠다”라며 “섬세하고 사려 깊은 배민이 되겠다”라고 사과했다.

한편 이번 배달의 민족 측의 ‘쏜다’ 쿠폰 발급으로 래퍼 기리보이, 나플라, DJ 펌킨 등이 SNS를 통해 쿠폰인증을 한 바 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美 지소미아 연장요청에… 文 대통령 "日과 군사정보 공유 어렵다" 원칙 재확인
  • 2
    [주말엔 나가자] 이번 주 축제 일정-국제게임전시회 지스타·메가쇼 시즌2·동인천 낭만시장
  • 3
    [알립니다] ‘2019 스마트 건설대상’ 시상식 개최

사회 최신 뉴스

  • 1
    레이디스코드, "치유의 첫걸음"…'아이콘택트'가 일궈낸 유의미한 추모
  • 2
    최현석 레스토랑, '라떼는' 스킬 시전…"메뉴는 내가 정한다"
  • 3
    [오늘 날씨] 전국 맑고 경북ㆍ충남ㆍ강원 비, 낮 최고기온 20도…미세먼지 농도 보통~나쁨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