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김태희, 둘째 출산 전 미국行…태교여행 떠났나?

입력 2019-05-29 10:40수정 2019-05-29 10:40

가수 비와 배우 김태희 부부가 미국으로 출국했다.

28일 한 매체는 비 김태희 부부가 지난 20일 미국 로스앤젤레스(LA)로 동반 출국했다고 보도했다.

이에 대해 비의 소속사 레인컴퍼니 관계자는 "비가 개인 일정으로 출국한 것이 맞다"라며 짧은 입장을 전했다.

김태희는 지난 2017년 비와 결혼해 같은 해 10월 득녀했다. 김태희는 오는 9월 둘째를 출산할 예정이다.

한편 비는 지난 2월 개봉한 영화 '자전차왕 엄복동'에서 주연 엄복동 역으로 열연했다. 김태희는 2015년 방영된 SBS 드라마 '용팔이' 이후 육아와 내조에 힘쓰고 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추천!경매물건] 서울 양평동3가 양평동6차현대 601동 903호 등
  • 2
    조국 전 장관 사퇴 첫 주말, 도심서 맞불 집회…“검찰 개혁”vs “문재인 정부 규탄”
  • 3
    전국 기름값 2주 연속 하락…유류세 영향 끝?

사회 최신 뉴스

  • 1
    신동 "손주 볼 수 있을까"…결혼 앞서 '출산'을 생각하다
  • 2
    덕자, "社 계약 발목 잡혔나"…유튜버 방송포기 사태 두고 설왕설래
  • 3
    조국 전 장관 사퇴 첫 주말, 도심서 맞불 집회…“검찰 개혁”vs “문재인 정부 규탄”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