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포토]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 조시 부시 전 미국 대통령과 면담
입력 2019-05-23 07:49

▲이재용 부회장(오른쪽)과 조시 부시 전 미국 대통령.(사진제공=삼성전자)
이재용 삼성전자 부회장이 22일 방한 중인 조지 W. 부시 전 미국 대통령과 단독면담을 가졌다.

이 부회장은 오후 6시 30분께부터 약 30분간 단독면담을 갖고 부시 전 대통령에게 최근 급변하는 글로벌 산업환경에서 기업의 역할 등에 대해 조언을 구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 삼성이 추구하는 지향점과 자신의 의견도 밝힌 것으로 보인다.

두 사람의 회동은 지난 2015년 10월 부시 전 대통령이 '프레지던츠컵 대회' 개막식 참석차 방한했을 때 환담한 이후 4년 만이다.

고(故) 노무현 전 대통령 10주기 추도식 참석을 위해 방한한 부시 전 대통령이 도착하자마자 첫 일정으로 이 부회장과 단독 면담한 것이다.

삼성전자는 지난 1996년 텍사스주(州) 오스틴에 최초의 해외 반도체 공장을 설립하면서 부시가(家)와 '인연'을 맺은 바 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