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오창 반도체 부품 제조업체 실험실서 폭발사고로 3명 부상…"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 중"
입력 2019-05-21 17:14

(연합뉴스)

21일 오후 오창 반도체 부품 제조업체 실험실에서 폭발사고가 발생해 3명이 부상했다.

충북소방본부에 따르면 이날 오후 2시 25분께 청주시 청원구 오창읍 반도체 부품 제조업체 실험실에서 폭발사고가 발생했다.

이 사고로 실험실 근로자 A(37) 씨가 전신화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치료를 받고 있다.

이곳의 또 다른 근로자 2명도 경상을 입고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소방당국은 오산 반도체 부품 제조업체 실험실에서 폭발사고가 있었지만 화재로 이어지지 않아 진화 작업은 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경찰은 업체 관계자들을 상대로 업무상 과실 여부를 조사 중이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