르노삼성 노사, 11개월 만에 임단협 합의점…21일 찬반투표

입력 2019-05-16 08:41

제보하기

▲르노삼성자동차 부산공장 전경

르노삼성차 노사가 16일 '2018년 임금 및 단체협약 협상(임단협)'을 잠정 합의했다. 이는 11개월 만의 일이다.

르노삼성차 노사는 전날 열린 29차 본교섭에서 밤샘 협상 끝에 다음날 새벽 6시30분께 극적인 합의를 이뤘다

잠정 합의안에는 기본급 도결에 따른 위로금, 성과급 추가, 유급휴가 등이 포함된 것으로 알려졌다.

노조는 잠정 합의안을 놓고 오는 21일 조합원 찬반투표를 벌여 최종 승인 여부를 결정할 예정이다.

르노삼성 노사는 지난해 6월 이후 지금까지 임단협 협상에 벌여왔으며, 이 과정에서 62차례에 걸친 부분파업을 벌였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전국 노래자랑’ 송해 대신 이호섭 MC 진행…감기몸살로 인한 입원 ‘다시 복귀’
  • 2
    [2020년 설 연휴 TV 특선영화] 26일 지상파·종편 방송 편성표는? 극한직업·성난황소·미성년·내안의 그놈
  • 3
    올 상반기 인천서 2만6929가구 분양

기업 최신 뉴스

  • 1
    "병원들도 우한폐렴에 면회제한 등 경계태세 갖춰"
  • 2
    겨울철 인플루엔자 주의보...증상과 예방법은?
  • 3
    현대기아차, 지난해 글로벌 시장 전기차 10만 대 넘게 판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