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프랜차이즈協 "통큰치킨 유감"…롯데마트 할인행사 자제 요청
입력 2019-05-02 09:50   수정 2019-05-02 10:54

한국프랜차이즈산업협회(이하 협회)와 롯데마트의 갈등이 10년 만에 재점화할 조짐을 보이고 있다.

협회는 롯데마트가 전국 매장에서 1일부터 8일까지 ‘통큰치킨’ 이름으로 시중보다 저렴하게 치킨을 판매하는 것을 자제해줄 것을 요청했다고 2일 밝혔다.

협회는 롯데마트에 보낸 공문을 통해 “치킨업종은 1인 사업자비율이 가장 높고, 연 매출액이 가장 낮으며, 부채율이 가장 높은 외식업종 가운데도 가장 취약하고 영세성이 높은 업종”이라며 “이러한 현황을 고려해 대기업인 롯데마트가 치킨 할인행사를 장기간 또는 반복적으로 진행해 자칫 영세 자영업자의 생존권을 위협하는 상황이 벌어지지 않도록 협조해 주길 당부한다”고 협조를 요청했다.

협회 관계자는 “경기불황과 최저임금 상승 등으로 외식업종의 폐업률이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대기업이 영세치킨업체의 생존권을 위협하는 할인행사는 자제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덧붙였다.

(롯데쇼핑 제공)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