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라 잃은' 헬로비너스 "굿 바이"…가희 떠난 애프터스쿨 운명은?

입력 2019-04-26 17:41

제보하기

(사진제공=판타지오)

걸그룹 헬로비너스가 7년여 간의 짧은 역사에 종지부를 찍게 됐다. 사실상 활동을 중단한 애프터스쿨의 운명에도 영향을 미칠 지도 관건이다.

26일 헬로비너스 소속사 판타지오는 "일부 멤버와의 전속계약 만료로 멤버 각자가 원하는 길을 지지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실상 핼로비너스의 해체를 공식화한 발언으로 풀이된다.

헬로비너스가 해체 수순을 밟게 된 데에는 주요 멤버였던 권나라의 이탈이 주효했던 것으로 파악된다. 모델과 배우 등 다방면으로 활동 중인 권나라가 홀로서기에 나서면서 그룹의 브랜드파워가 큰 타격을 받게 됐기 때문.

이같은 헬로비너스의 행보는 현재 활동 중단 상태인 애프터스쿨과도 맞물린다. 팀의 정신적 지주였던 가희와 정아에 이어 리지까지 탈퇴하면서 4명 뿐인 애프터스쿨은 사실상 해체 상태이기 때문. 애프터스쿨이 끝내 공식 해체될지 재기를 노릴 지 여부에 가요계의 관심이 집중된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박대승, 유재석과 화기애애 분위기…KBS 32기 공채 개그맨과 7기 개그맨의 만남
  • 2
    조선일보 "KBS 여자 화장실 몰카범은 공채 개그맨…지난달 '개콘' 출연하기도"
  • 3
    코로나19 이후 진화하는 셀트리온 삼형제

사회 최신 뉴스

  • 1
    박혜경 나이, 2년 만의 ‘불청’ 출연…그 사이 남자친구 생겨 “결혼 전제로 만나”
  • 2
    ‘불타는 청춘’ 김돈규 나이, 데뷔 27년 차 가수…015B 보컬→‘나만의 슬픔’ 대 히트까지
  • 3
    최영재 경호원, 대통령 경호→미용사 되기까지…“얼굴이 너무 잘생겨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