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트코, 내달 24일부터 현대카드만 사용…‘코스트코 리워드 카드’ 주목

입력 2019-04-14 10:26

제보하기
욜로족은 '더 그린'ㆍ자동차 구매 시 'M 시리즈' 유리

다음 달 24일부터 전국 코스트코 매장에서는 현대카드만 사용할 수 있다. 다양한 현대카드 상품 가운데 각자의 소비 성향과 생활 양식에 맞는 카드를 소개한다.

코스트코를 자주 사용하는 고객에게는 ‘코스트코 리워드 현대카드’가 유용하다. 이 카드는 코스트코 매장과 온라인 몰에서 결제한 금액의 최대 3%까지 코스트코 리워드 포인트로 적립해준다. 당월 결제금액이 50만 원 이상이면 3%, 50만 원 미만이면 1%를 적립해준다.

해당 카드는 현대카드 모든 가맹점에서 결제 시 1% 포인트가 쌓인다. 카페와 편의점, 대중교통 등에서도 최대 2%까지 적립할 수 있다.

여행과 쇼핑을 즐기는 ‘욜로족’은 현대카드 ‘더 그린’이 어울린다. 먼저 현대카드 더 그린 발행 시 공항 라운지 이용을 위한 ‘PP카드(Priority Pass)’가 지급된다. PP카드를 소지하면 전 세계 800여 공항 라운지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또 인천국제공항과 주요 호텔의 무료 발레 파킹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M 포인트 적립 혜택도 높다. 우선 5% 특별 적립 서비스가 제공되고, 모든 가맹점에서는 월 카드 이용금액에 따라 최대 3%까지 적립해준다. 또 국내 유명 레스토랑의 대표 메뉴를 50% 할인해주는 ‘고메 위크’와 호텔 숙박비를 40% 할인해주는 ‘호텔 위크’를 사용할 수 있다.

자동차 구입을 위한 맞춤 카드는 ‘현대카드 M’ 시리즈다. 우선 현대·기아차를 구매할 때 적립한 M 포인트를 현금처럼 쓸 수 있다. 1포인트당 1원씩, 5년간 최대 200만 원까지 차량 구입 대금을 M 포인트로 결제할 수 있다.

포인트가 없을 때는 ‘세이브·오토’ 프로그램이 제공된다. 이 프로그램을 이용하면 차종에 따라 최대 50만 원까지 미리 포인트를 받아 할인 혜택을 누리고, 36개월 이내에 적립한 포인트로 상환할 수 있다.

이 밖에 모든 분야에서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현대카드 X’ 시리즈도 사용할 수 있다.

해당 카드는 적립 한도나 횟수 등의 제한 없이 모든 사용처에서 월 50만 원 이상 쓰면 0.5% 청구 할인받을 수 있다. 100만 원 이상 사용 시 1%까지 할인 받을 수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총선] 비슷한 시기에 같은 지역인데… 여론조사 20%P 차이
  • 2
    코로나19 여파에도 제약업계 외형성장 “1분기 실적 이상무”
  • 3
    [총선] 지난 총선 ‘종로’ 정세균 vs 오세훈... 정, 지지율 17%P 差 뒤집고 승리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신한·하나은행 '키코 분쟁조정안' 거부 가닥
  • 2
    단독 은성수 위원장, 키코 배상 놓고 '은행 편들기'…윤석헌과 또 엇박자
  • 3
    수출입은행, 코로나19 피해 중소기업 신속 금융지원 도입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