홈쇼핑 상품 3D로 체험… KT, 국내 첫 IPTV 기반 ‘AR 쇼룸’ 서비스

입력 2019-03-28 10:33수정 2019-03-28 10:55

제보하기
올레 tv와 모바일앱 연동 집에서 의류 간접 피팅, 가구 가상 배치

▲KT 모델이 ‘AR 쇼룸’ 서비스에서 미러링 모드를 활용해 홈쇼핑 상품 간접 피팅을 체험하고 있다.(사진제공= KT)

KT는 올레 tv 홈쇼핑 방송에 증강현실(AR) 기술을 접목해 상품을 입체적으로 체험할 수 있는 ‘AR 쇼룸’ 서비스를 출시한다고 28일 밝혔다.

AR 쇼룸은 IPTV 셋톱박스와 연동된 모바일 앱(App)만 있으면 제휴된 홈쇼핑 3사의 채널에서 방송하고 있는 상품을 모바일과 TV 화면에 3D 콘텐츠로 구현하는 실감형 커머스 서비스다.

모바일 화면에 구현된 가구나 가전 등의 3D 상품을 우리 집의 원하는 위치에 가상으로 배치해 보거나, 손가락으로 터치해 360도 돌려가며 자세히 살펴볼 수 있다.

미러링 모드를 활용하면 모바일 카메라에 잡힌 고객의 실물을 TV 화면으로 전송해 고객이 의류 또는 액세서리 등의 상품을 간접 피팅하는 경험도 할 수 있다. 기존에 선보인 아바타나 3D 모델의 가상 피팅과는 차별화된다.

올레 tv AR 쇼룸 서비스를 위해 KT는 KTH, 현대홈쇼핑, 롯데홈쇼핑과 손잡고 27일 서울 광화문 KT East 사옥에서 ‘KT IPTV 기반 홈쇼핑 실감형 서비스 제공 및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KT와 홈쇼핑 3사는 ‘AR 쇼룸’ 서비스를 출시하고 실감형 커머스 시장 확대에 나선다. 다양한 상품군으로 서비스 적용을 확대하고 기술 고도화를 위해 협력한다는 방침이다.

세부 협력 사항으로는 △홈쇼핑 실감형 서비스 제공을 위한 IPTV 플랫폼 구축 △서비스 구현을 위한 3D 콘텐츠 제작 및 실시간 방송 편성 △차세대 IT 기술을 활용한 TV 앱 및 모바일 앱 구현 등이 있다.

KT는 기가지니 또는 올레 tv UHD 셋톱박스가 설치되는 상품 중 올레 tv 라이브 수신 방식을 이용하는 고객 대상으로 K쇼핑(채널20), 현대홈쇼핑플러스샵(채널36), 롯데원티비(채널44)에서 ‘AR 쇼룸’ 서비스를 선보인다.

고객이 TV 홈쇼핑 방송을 보다가 ‘AR 쇼룸’ 버튼을 클릭하면 TV 화면 우측에 서비스가 실행된다. 모바일로 구글 플레이 스토어 또는 애플 앱스토어에서 ‘AR 쇼룸’ 앱을 다운로드받아 실행하고 와이파이를 활용해 모바일과 셋톱박스를 연결하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우사다’ 박연수, 이혼녀가 남자를 만날 때…“제일 예뻐요” 칭찬에 감동
  • 2
    보험사에 제공된 보험계약자정보, GA에 공유 못 한다
  • 3
    키르시 40% 할인 잼특가, 맨투맨-패딩 등 최저가 특템 기회…20일 단 하루

기업 최신 뉴스

  • 1
    “딸기의 계절이 왔다” GS25, 딸기샌드위치 출시
  • 2
    한국레미콘공업협동조합연합회 부설 한국콘크리트시험원, 여휘구 신임 부원장 임명
  • 3
    에어부산, 어린이와 어른이를 위한 비행기 블록세트 출시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