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미세먼지 장기화에 대용량 생필품 판매량 2배↑..."외출 대신 온라인으로 한번에 구매"
입력 2019-03-26 09:26   수정 2019-03-26 10:04

(사진제공=G마켓)

미세먼지 이슈가 장기화하면서 대용량 제품이 인기를 끌고 있다. 미세먼지 탓에 오프라인 장보기를 꺼리는 소비자들이 온라인으로 대용량 제품을 구매하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G마켓은 최근 한 달(2월 25일~3월 24일) 동안 ‘대용량 생필품’ 판매량을 살펴본 결과 전년 동기 대비 최대 2배 이상 급증했다고 26일 밝혔다.

그중에서도 대용량 섬유유연제의 판매량이 152%로 크게 늘었고, 대용량 보디워시는 139%, 대용량 샴푸린스는 75% 신장했다. 대용량 세제 품목의 인기도 높아졌다. 대용량 주방세제 판매는 99%, 대용량 세탁세제 판매는 42% 늘었다. 대용량 손 세정제의 판매량도 45% 신장했다. 이 외에도 대표적인 미세먼지 방지용품인 ‘마스크’ 역시 100매 이상 대용량으로 구입하는 이들이 늘면서 같은 기간 대용량 마스크 판매가 무려 70배 이상(7375%) 급증했다.

반면 일반 용량 제품들은 대용량 제품에 비해 상대적으로 판매 증가폭이 낮았다. 섬유유연제 판매량이 26%, 보디워시가 12%, 샴푸린스는 34% 각각 늘어나는 데 그쳤다. 그 밖에 주방세제 34%, 세탁세제 8%, 손세정제 16%씩 소폭 증가하는 수준에 머물렀다.

G마켓은 이러한 수요를 반영해 ‘더 크게 더 오래’ 상시 기획전을 열고 LG생활건강, 애경, P&G 등 인기 브랜드의 대용량 생필품을 할인가에 판매한다. 대표 상품으로, LG생활건강의 ‘테크 파워액체세제 대용량(8L)’은 1만1900원에, ‘애경 향균 트리오 주방세제(14㎏)’는 1만5000원에, P&G ‘페브리즈 은은한향(900ml)’은 1만4000원에 각각 구매할 수 있다. 또 미래생활 ‘잘풀리는집 키친타올 150매 6롤 3개묶음’은 1만1900원에, ‘샤프란 AURA 섬유유연제(5.5L)’는 1만7900원에 판매한다. 해당 기획전의 모든 상품은 G마켓의 익일 합배송 서비스인 ‘스마일배송’ 상품으로, 18시 이전 주문 시 당일 발송돼 상품을 빠르게 받을 수 있다.

G마켓 마케팅실 임정환 실장은 “생필품의 경우 사용 경험이 있는 브랜드 제품에 대한 충성도가 높아 대용량으로 구매할 경우 훨씬 경제적일 수 있다”며 “미세먼지 이슈가 계속되는 한 대용량 생필품 인기는 꾸준히 높아질 전망이며 매일 사용하는 생필품을 대용량으로 바꾸면 배출되는 플라스틱 용기의 양도 줄어들어 보다 친환경적인 쇼핑 생활을 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