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통신주, 투자 매력도 높다 ‘공격적 매수’-하나금융투자
입력 2019-03-26 08:46

하나금융투자는 26일 통신업종에 대해 투자 매력도가 높다며 비중을 최대한 끌어올려야 한다고 조언했다.

김홍식 하나금융투자 연구원은 “5G 요금제 출시로 통신사의 장기 이익 증가 기대감이 높아질 것으로 보이는 데다 요금 인가제 폐지 논의가 본격화되면서 규제 리스크 해소 국면에 진입할 것으로 예상한다”고 말했다.

이어 “전 세계에서 5G 조기 상용화 움직임이 나타나면서 5G 테마가 다시 확산할 것으로 보이는 것도 긍정적”이라고 덧붙였다.

김 연구원은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SK텔레콤의 5G 요금제 인가 신청을 반려한 후 규제 리스크를 우려한 시각이 많지만 현실적으로 리스크는 높지 않다”며 최선호주로 SK텔레콤을 꼽았다.

그는 “5G 상용화와 유통구조 개편 수혜 기대감, 연결 자회사 실적 호전, 케이블TV 인수합병 등으로 인한 시장 안정화가 SK텔레콤의 주가 상승을 이끌 것”이라고 전망했다.

또한 KT와 LG유플러스에 대해서는 현 가격대에서 공격적인 매수를 추천하기도 했다.

김 연구원은 SK텔레콤과 KT, LG유플러스의 목표가로 각각 40만 원, 4만 원, 2만3000원을 제시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