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페셜 리포트] 공시가 인상 예고에 대기업 임원의 한숨…“2채 중 1채 팔고 현금 증여 택했죠”

입력 2019-03-11 05:00수정 2019-03-11 09:55

다음 달 말에 아파트 등 공동주택의 공시가격이 확정된다. 정부가 공시가격 현실화 방침을 추구하는 만큼 가격 상승은 불가피하다. 세금 부담이 늘어난 자산가는 자산 포트폴리오를 어떻게 재구성해야 할 지 고민에 빠졌다.

#. 1964년생 박정우씨(56세, 가명), 최근 대기업 A계열사 상무로 자리를 옮겼다. 연봉은 2억 원에 체결. 새 출발에 대한 설렘도 잠시, 도통 일이 손에 잡히지 않는다. 남편으로서, 대학생 남매의 아빠로서 고민만 부쩍 늘었다. 집값은 내려가는데 아파트 공시가격이 올라 세금은 더 늘어난다고 하니 걱정이 이만저만이 아니다. 은행PB와 연락하는 일도 예전보다 늘었다.

박 상무는 마포 마포래미안푸르지오(84.59㎡, 2018년 공시지가 6억8800만 원)와 자양우성7차 아파트(84.93m, 2018년 공시지가 5억1400만 원)를 소유한 2주택자다.

막연하게 언젠가 아파트를 물려줄(증여) 생각을 하고 있던 박 상무. 정부의 보유세 개편, 공시지가 인상 등으로 갈수록 불어날 세금이 부담스럽다. 사업가가 아닌 퇴직을 준비해야 하는 직장인 처지에서 한계가 있기 때문이다.

관련기사 [스페셜리포트] 작년 보유세 9만원 오른 용산, 올핸 최소 725만원 더 내야

관련기사 [스페셜 리포트] "역대급 폭탄 몰려온다" 아파트 공시가격 이번 주 열람 시작

마포래미안푸르지오의 작년 재산세는 180만3360원 정도 나왔다. 작년 공시가격 인상률(10.26%)을 가정해 올해 공시가격을 추정하면 7억5856만4000원으로 나온다. 재산세는 200만 원을 넘겨 206만5856원이 된다. 작년보다 25만 원을 더 내야 한다. 자양우성7 재산세도 이대로라면 11만 원 더 붙을 것으로 예상된다. 아파트 세금만 40만 원 가까이 더 부담해야 한다. 마포 아파트 대출금도 갚아야 하는 만큼 늘어나는 세금은 부담스러울 수밖에 없다.

고민 끝에 박 상무는 자양우성7차 아파트를 처분하기로 했다. 대학생 남매에게 아파트를 물려주는 것보다 아파트를 처분하고 생긴 자금을 주는 게(현금 증여) 더 이롭다고 판단했다. 그리고 아파트를 8억3000만 원에 팔았다.

박 상무는 현금 증여를 택했다. 대학생 남매에게 각각 1억 원을, 아내에게는 3억 원을 줬다. 이렇게 큰 돈을 주는 건 처음이다. 아내에게 준 돈은 증여재산공제(6억 원) 이내여서 별도 세금이 붙지 않았다. 그러나 남매에게는 증여재산공제 5000만 원을 제외한 나머지 금액에 대해 10%의 세율이 붙었다. 500만 원에서 세액공제 15만 원을 받아 한 명당 485만 원을 부담해야 한다.

그리고 박 상무는 자금 운용 계획을 세웠다. 우선 아내의 3억 원은 상의 끝에 월 지급식 ELS에 넣기로 했다. 금리가 연 5%대인 만큼 한달에 125만 원 정도의 생활비를 기대할 수 있다.

박 상무 본인이 가진 3억3000만 원 중 2억 원은 5~6%대 수익을 기대하며 해외부동산펀드(3개월 이자 지급식)에 투자하기로 했다. 분기마다 약 250만 원 정도를 받아 생활자금으로 충분히 사용할 수 있을 것이다. 나머지 1억 원은 골드바에 투자할 생각이다. 예전에 6000만~7000만 원 하던 1kg 골드바 가격이 5000만 원대로 낮아진 만큼 투자 가치가 있다고 판단했다. 남매의 자산은 월지급식ELS, 달러ELS, 해외주식에 분산해 투자하는 방향으로 조언할 계획이다.

신동일 KB국민은행 강남스타PB센터 부센터장은 “아파트 가격은 하락할 가능성이 더 크고 보유세 부담은 늘어나는 상황에 대출금리까지 오른다면 이자 부담이 크다”며 “2~3년 후에 은퇴해야 하는 상황에서 자녀에게 지속해서 자금을 주기 어려운 상황이다 보니 부동산 한 채를 정리해서 포트폴리오를 미리 짜는 것도 합리적으로 볼 수 있다”고 설명했다.

송은영 신한은행 PWM잠실센터 PB팀장은 “최근 수익형 부동산을 보유하고 있다가 가격 하락, 관리 문제 등으로 매도하는 분들이 많이 생겼다”며 “이분들은 골드바에 대한 투자 니즈, 베트남 등 해외부동산펀드에 대해 많은 관심을 갖고 있다”고 말했다.

※사례에 언급된 이름, 아파트명, 금융상품 등은 임의로 설정한 것입니다.

※도움 말씀(가나다 순)

- 김종필 세무사

- 송은영 신한은행 PWM잠실센터 PB팀장

- 신동일 KB국민은행 강남스타PB센터 부센터장

- 원종훈 KB국민은행 스타자문단 세무팀장

  • 공감해요
  • 추천해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세렌디뷰티 탄산팩', 허니스크린 초성퀴즈 등장…"ㅈㅅㄱ에 쫀쫀한 겔이 가득" 정답은?
  • 2
    '오퀴즈 에어팟 매일지급' 이벤트, 오퀴즈 천이백만원이벤트 등장…"ㄴㅅㄴㅈㅇㄱㄹㅍ" 정답은?
  • 3
    [특징주] 네이처셀, 알츠하이머 치료제 임상 美 FDA 승인 부각...바이오젠 주가 폭등 ‘강세’

부동산 최신 뉴스

  • 1
    [알립니다] ‘2019 스마트 건설대상’ 작품 공모
  • 2
    부산 역세권 아파트 연내 분양 잇따라
  • 3
    롯데건설, 파트너사 임직원 교육 지원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