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5G 1등 전략 ‘플랫폼 전략ㆍ그룹 시너지’

입력 2019-01-30 15:19

제보하기
고객센터, 개통·AS, 영업 등 고객 접점까지 5G 경쟁 필승 위한 전열 정비 완료

▲황창규 KT 회장이 30일 '2019 그룹사 경영전략데이' 행사에 참석한 임직원들을 대상으로 인사말을 전하고 있다.(사진제공= KT)

KT그룹은 30일 경기도 성남시 분당사옥 대강당에서 KT 및 그룹사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2019년 그룹사 경영전략 데이’를 개최하고, 5G 시대 필승을 위한 결의를 다졌다.

이 행사는 5G를 선도하기 위해 KT 그룹사간 시너지를 극대화하고, ‘플랫폼 1등’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마련됐다. 황창규 KT 회장과 함께 커스터머&미디어부문장 구현모 사장 등 그룹사 주요 임직원 400여 명이 참석했다.

황 회장은 지난 1일 신년사를 통해 “올해 5G 기반 플랫폼 기업을 향한 완전한 변화를 이뤄 임직원 모두가 4차 산업혁명의 주역이 되도록 전 그룹의 역량을 결집할 것”임을 밝혔다. 이에 따라 KT 주요 그룹사들은 5G 플랫폼 1등으로 도약하기 위한 각 그룹사의 사업 방향과 핵심 전략을 발표했다.

금융 플랫폼 주력사인 BC카드는 전 세계적으로 플라스틱 카드를 뛰어넘어 곧바로 디지털 결제 영역으로 진입하는 ‘건너뛰기식 IT 혁명’이 벌어지고 있다고 소개했다. QR결제 등 우수한 디지털 역량을 바탕으로 5G 기반의 결제 융합 서비스를 구축해 글로벌 사업 영역을 계속 확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또 디지털 광고사업 전문회사 나스미디어는 5G 네트워크를 이용한 실시간 홀로그램 광고 등 새로운 기술에 기반한 차세대 매체 발굴을 통해 광고 시장의 패러다임 변화를 주도하겠다는 포부를 드러냈다.

고객센터, 개통·AS, 영업, 네트워크 구축 등 현장에서 사업을 펼치는 그룹사들도 5G 시대에 맞춰 그룹의 시너지를 극대화하기 위한 구체적 실행 방안을 소개했다. 또 앞으로 벌어질 5G 경쟁에서 이기기 위해 고객 접점의 끝까지 완벽하게 전열 정비를 마쳤다는 자신감을 표명했다.

박종욱 KT 전략기획실장(부사장)은 “5G가 가져올 모든 산업의 패러다임 변화를 맞이하기 위해 KT와 각 그룹사가 가진 귀중한 자산을 단단히 꿰어야 한다"며 "이를 무기 삼아 ‘5G 플랫폼 그룹’으로 혁신하고 글로벌 1등 KT 그룹으로 우뚝 서자”고 강조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출근길] 한국 축구, 호주 꺾고 9회 연속 올림픽 진출·골목식당 백종원, 감자탕집 아들에 "요리 접고 다른 일 해라"·이하이, 메이크어스와 전속계약?·유튜버 하늘 회사 리뷰 논란·엑스원 팬들, CJ ENM에 "새 그룹 결성 책임져라" (문화)
  • 2
    [설날 가이드] 2020년 설날 인사 문구, 직장동료·친구·부모님 설날 인사말…이렇게 보내세요
  • 3
    故남보원, 오늘(23일) 발인…'넘버원' 영면에 들다

기업 최신 뉴스

  • 1
    [BioS]휴온스글로벌, 비독소단백질 제거 '보툴리눔 톡신' 1상 승인
  • 2
    까사미아, 신학기ㆍ웨딩 준비 고객 겨냥한 할인 이벤트 실시
  • 3
    미뤄지는 ESS 화재 원인 발표…업계 '한숨만'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