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주유소 기반 택배 홈픽 "설 연휴 전후 반품도 수거 OK"
입력 2019-01-25 10:49
위메프와 제휴…반품 공백기에도 ‘빠른 반품 서비스’ 제공

(사진 제공=SK이노베이션)

GS칼텍스, SK에너지가 물류 스타트업과 연계해 만든 주유소 기반의 C2C 택배서비스 홈픽이 설연휴 전후의 반품회수 공백기에도 위메프와 제휴를 통해 빠른 반품 서비스를 제공한다.

홈픽은 25일 설 연휴 전후에도 위메프 구매 고객 대상 요청 당일 또는 익일 반품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통상 명절 1~2주 전후에는 배송 물량이 몰리는 특수성 때문에 택배사들이 배달 중심이어서 반품을 원하는 소비자들이 큰 불편을 겪었는데, 이 같은 고객 불편함을 해소하게 된 것이다.

이에 따라 홈픽은 배송 물량이 절정을 이루는 설 연휴 이틀 전인 1월 31일까지, 그리고 설명절 직후인 7일부터 10일까지 위메프 고객이 반품을 신청하면 사전 연락을 통해 당일 또는 익일 반품을 수거하게 된다.

현재 홈픽은 일부 도서산간을 제외한 전국 420여개 주유소를 물류 거점으로, 어디든 고객이 원하는 장소에 1시간 이내 방문해 택배를 수거하고 있어 이 같은 서비스가 가능하다.

위메프 이용 고객들은 평소와 동일하게 위메프 홈페이지를 방문해 반품 신청만 하면 된다. 홈픽을 통해 반품이 완료되면 위메프는 즉각 환불절차를 진행하게 된다.

명절전후 반품 불가라는 특정 불편을 해소하게 됨으로써 위메프를 이용하는 고객들의 만족도가 크게 높아질 것으로 보인다.

홈픽 서비스를 제공하는 물류 스타트업 ‘줌마’의 김영민 대표는 “명절 반품 물량은 식품류가 많아 회수가 늦어지면 고객 불편이 특히 크다”며 “설 연휴 전후에 평소와 동일한 서비스를 제공해 빠른 반품, 환불을 희망하는 고객 만족도를 높이고자 한다”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