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방직 "설범 회장 15억 횡령 혐의 상고 대법원 파기환송"

입력 2019-01-16 17:45

제보하기

대한방직은 설범 대표이사의 특정경제범죄가중처벌등에관한법률 위반(횡령) 혐의에 대한 대법원의 제3심이 파기환송됐다고 16일 공시했다.

횡령금액은 15억 원이며, 자기자본대비 0.89%이다.

회사측은 "본 공시는 대법원 판결선고에 따른 것이며, 향후 파기환송심 및 그에 따른 판결에 따라 변동될 수 있다"고 밝혔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박대승, 유재석과 화기애애 분위기…KBS 32기 공채 개그맨과 7기 개그맨의 만남
  • 2
    조선일보 "KBS 여자 화장실 몰카범은 공채 개그맨…지난달 '개콘' 출연하기도"
  • 3
    코로나19 이후 진화하는 셀트리온 삼형제

증권 · 금융 최신 뉴스

  • 1
    성장금융 ‘기술혁신전문펀드’ 출자사업에 운용사 12곳 출사표
  • 2
    두산인프라코어, 24억 원 규모 CB 발행 결정
  • 3
    두산중공업, 인도 자회사 유상증자에 2000억 원 투입 결정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