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실라키스 대표 ‘제야의 종’ 타종

입력 2019-01-02 10:47

제보하기
서울시 명예시민 대표로 참가, 한국 사회에 대한 지속적인 기여 인정받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대표이사 사장(우측 두번째)이 지난 1월 1일 서울 보신각에서 진행된 ‘2018년 제야의 종’ 타종행사에 참석해 타종인사들과 함께 타종하고 있다. (사진제공=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대표이사 사장이 1일 서울 종로구 보신각에서 진행된, 서울특별시가 주최하는 ‘2018년 제야의 종’ 타종행사에 타종인사로 참여했다.

2019년 새해를 연 이번 타종행사에는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대표이사 사장 외에도 △박원순 서울특별시장 △신원철 서울특별시의회 의장 △조희연 서울특별시교육감 △원경환 서울지방경찰청장 △김영종 종로구청장 외에 공개 추천 및 내부 추천 절차를 거쳐 선정된 사회 각계에 기여자 11명 등 총 16명이 참석해 33번의 종을 울렸다.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대표이사 사장은 지난 11월 모범적인 기업문화를 이끌고 사회공헌, 일자리 창출 등으로 한국 사회에 지속적으로 기여한 점을 인정받아 서울특별시 명예시민으로 선정된 바 있으며, 서울특별시 명예시민의 대표로서 이번 행사에 참가했다.

특히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대표이사 사장이 직접 의장을 맡고 있는 메르세데스-벤츠 사회공헌위원회는 서울특별시와 다각적으로 협력해오고 있다.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 디미트리스 실라키스 대표이사 사장은 “2019년 기해년 새해를 맞이하는 뜻깊은 타종행사에 참석하는 영예를 누리게 되어 개인적으로 큰 영광으로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메르세데스-벤츠 코리아가 한국 사회와 동반 성장하는 책임감 있는 기업 시민으로서 한국사회에 더욱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출근길] 미스터트롯 녹화 취소·송가인 장성규 기부·트와이스 서울 콘서트 취소·노홍철 영업중단·김민아 코로나19 음성 판정 (문화)
  • 2
    코로나19 확진자 많은 부산, 첫 '코호트' 격리…무슨 뜻?
  • 3
    ‘배철수 잼’ 양준일, 부모님 재력 어느 정도기에…“고급 스포츠카 번갈아 타고 다녔다”

기업 최신 뉴스

  • 1
    하이트진로, '딸기에이슬'로 동남아 가정 시장 정조준
  • 2
    롯데홈쇼핑, 모바일 생방송 확대…"미디어커머스로 2030 겨냥"
  • 3
    오리온 ‘초코파이情’, 현지화된 맛으로 제2의 글로벌 공략 가속화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