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삼진제약, ‘우수 혁신형 제약기업’ 복지부 장관 표창 수상
입력 2018-11-02 09:45

▲이성우 삼진제약 대표가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수상하고 있다.(사진제공=삼진제약)

삼진제약은 서울 양재동 엘타워컨벤션에서 열린 ‘2018 보건산업 성과교류회’에서 제약산업 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을 수상했다고 2일 밝혔다.

보건복지부는 국가발전 기여도, 국민생활 향상도, 연구·개발(R&D) 생산성 향상, 글로벌 경쟁력 강화, 사회공헌활동 등을 심사해 우수 혁신형 제약기업에 대해 표창하고 있다.

삼진제약은 R&D 분야의 혁신과 투자를 통해 신약개발 기업으로 거듭나고 있는 점, 우수한 의약품 보급과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사회적 책임을 실천한 점을 높이 평가받았다.

특히 삼진제약은 유수의 연구기관과 공동 연구 협약을 맺고 연구개발 시너지를 통해 파이프라인을 확장해 나가고 있다. 또 고령화로 인한 의약품 시장 환경 변화에 능동적으로 대처해, 만성질환및 노인성 질환 치료제의 연구개발과 제품화로 국민의 건강한 삶에 기여했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삼진제약은 사회공헌 실천 부문에서도 호평을 받았다. 전 임직원이 직접 현장을 찾아가 기부와 봉사를 병행하는 ‘1% 사랑 나눔 캠페인’과 난치병 환자 후원을 위한 의사사진전, 관내 저소득계층의 건강보험료 대납 등을 실천했다.

이성우 삼진제약 대표는 “삼진제약이 우수 혁신형 제약기업으로 선정돼 영광스럽다”며 “앞으로도 전 직원의 역량을 함께 모아 우수한 의약품을 생산하고, 국민보건 향상과 제약산업 발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