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쇼미더머니777’ 도끼, 김효은에 남다른 애정 “내 동생 지키려 연습한다”
입력 2018-10-20 19:05

(출처=도끼SNS)

래퍼 도끼가 김효은에 남다른 애정을 드러냈다.

도끼는 20일 자신의 SNS를 통해 “모두 우리 효은이 꿈과 열정이 이뤄낸 무대와 노래 들으러 갑시다”라며 전날 Mnet ‘쇼미더머니777’에서 김효은이 부른 ‘XXL’의 스트리밍 사진을 게재했다.

도끼는 “난 쇼미더머니 그딴 거 보지 않아”라는 가사를 강조하며 “저는 실제로 제가 나온 시즌도 ‘쇼 미더 머니’ 본방을 안 보는 레알 팩폭 트루 참가사”라고 덧붙여 웃음을 안겼다.

앞서 도끼는 ‘쇼미더머니777’에 참가 중인 김효은의 세미파이널 진출을 응원하며 무대에 함께 올라 피처링으로 힘을 보탰다. 특히 도끼는 방송 후 연습 모습이 담긴 영상을 게재하며 “내 동생 지키러갈 연습”이라는 글로 남다른 애정을 전하기도 했다.

한편 김효은은 19일 방송된 Mnet ‘쇼미더머니777’ 세미파이널로 가기 위한 1차 경연에서 나플라와 대결을 펼쳤다.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으로 공연장을 장악했지만 아쉽게도 52표 차로 패해 탈락했다.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