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삼환 목사 “마귀가 동원한 방법”이라고 했지만…명성교회 논란 결국 방송

입력 2018-10-10 01:31

제보하기

▲'PD수첩'에서 명성교회 관련 의혹을 집중 조명했다. (출처=MBC 방송 캡처)

MBC ‘PD수첩-명성교회 800억의 비밀’ 편이 진통 끝에 전파를 탔다.

9일 MBC ‘PD수첩-명성교회 800억의 비밀’ 편에서는 명성교회 김삼환 원로목사와 아들 김하나 목사를 둘러싼 세습논란과 비자금 조성과 외화 반출 등을 취재해 방송했다. 법원이 김 목사 부자가 낸 방송금지 가처분신청을 기각한 다음 날이다.

김삼환 명예목사가 세습 반대하는 교인을 악한 세력으로 규정한 바 있다. 김 목사는 논란이 확산되자 새벽기도 설교를 통해 교인들이 더 이상 참으면 안 된다고 목소리를 높였다.

김 목사는 “악한 인간들이 우리 식구 다 죽이고 교회를 다 없애 버리려고 한다. 이제 물러설 수 없다“고 말했다. ”복수하면 안 되지만 그들을 잊으면 안 된다“고 강조했다.

또 비판 세력의 주장을 ‘틀린 주장’이라고 주장했다. 김 목사는 “그들이 말하는 것은 100 가지가 다 틀린 말이다. 1000 가지가 다 틀린 말이다. 맞는 말을 안한다”라고 말했다.

김 목사는 또 “마귀는 할 수 있는 방법은 다 동원한다”면서, “우리가 하는 것은 선하고 하나님의 뜻이지만, 그 사람들은 전혀 그렇지 않고 모든 방법을 동원하게 돼 있다”고 말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속보 "긴급재난지원금 소득기준, 재산도 고려"
  • 2
    [증시 키워드] 멈추지 않는 코로나19 진단키트 관련주 상승세…씨젠ㆍ미코ㆍEDGC↑
  • 3
    '코로나 지원금'…정부, 긴급생계비지원 "소득하위 70%, 100만원"

사회 최신 뉴스

  • 1
    송대익 누구? 130만 유튜버…여자친구 이민영과 결별 이유 “꽃뱀이라 욕먹어”
  • 2
    [내일 날씨] 일교차 10도 이상…서울ㆍ경기ㆍ충청 오전 미세먼지 ‘나쁨’
  • 3
    장미인애, “짜증스럽다” 긴급재난지원금 비판…네티즌 비난에 “이기적인 인간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