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무원 시민 폭행' 거제시청 공무원, 시내서 대리운전 기다리던 시민 두명 폭행 "왜 째려봐?"

입력 2018-08-08 15:27

제보하기

거제시청 공무원이 시내 한복판에서 시민 2명을 다짜고짜 때린 혐의로 불구속 입건됐다.

경남 거제경찰서는 경남 거제 시내 한 거리에서 남성들을 때린 혐의(폭행·상해)로 거제시청 별정직 공무원 A(42) 씨를 불구속 입건했다고 8일 밝혔다.

A 씨는 전날 오후 10시께 거제 시내 거리에서 대리운전을 기다리던 시민 2명을 다짜고짜 때린 혐의를 받고 있다. 경찰에 따르면 A 씨는 당시 술에 취해 피해자 일행이 '째려본다'는 이유로 폭행했다. 피해자들은 각각 2주, 3주 진단을 받고 병원에서 치료 중이다.

경찰은 현장을 목격한 다른 행인으로부터 신고를 받고 출동해 상황을 정리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 씨 등을 상대로 사건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 좋아요
  • 화나요
  • 추가취재 원해요

댓글

0 / 300
주변에서 일어난 사건/사고 제보를 받습니다.

많이 본 뉴스

  • 1
    관악구청 "코로나19 두 번째 확진자 발생, 26세 남성 보라매동 거주자"…이동 동선 '17일~21일까지 대구 방문'
  • 2
    광명시청, 안내 문자 발송 "확진자 1명 명지병원 이송"…동선 확인하려 홈페이지 '폭주'
  • 3
    평택시 블로그, 4번째 확진자 동선 공개…대구→포승면 도곡리 자택 거주 20대 여성

사회 최신 뉴스

  • 1
    ‘한끼줍쇼’ SF9 로운, 분당 첫사랑 기습 고백…“지금은 헤어졌다” 솔직 당당
  • 2
    ‘마이웨이’ 김미성, 19살에 타미김과 사실혼…아들까지 숨기며 가수 활동 “미친 사람이었다”
  • 3
    ‘살림남’ 율희-최민환, 방송과 함께한 임신과 출산…잠시만 이별 “잘 다녀오겠다”
  • 해당 기자는 프로필 페이지를
    보유하고 있지 않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