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KT 엠하우스, 프랜차이즈 가맹점 ‘스마트 정산시스템’ 개발
입력 2018-07-31 09:57

(사진제공= KT)

KT 엠하우스는 가맹점주가 실시간으로 해당 매장에서 사용된 모바일상품권 사용 내역과 결제 대금 등을 확인할 수 있는 ‘스마트 정산 시스템’을 개발했다고 31일 밝혔다.

이 시스템을 통해 KT 엠하우스와 가맹 계약을 맺은 프랜차이즈의 점주는 본사를 거치지 않고 매장에서 모바일상품권 결제, 정산을 실시간으로 확인할 수 있다. ‘스마트 명세서’ 기능을 통해 월별 판매금액을 휴대폰으로 받아볼 수도 있다. 결제가 거절된 모바일상품권의 경우 원인도 바로 확인할 수 있어 소비자 편의도 크게 개선된다.

기존에 가맹점주는 매달 모바일상품권 결제 대금을 정산 받기 위해 먼저 본사가 정산한 모바일상품권 대금 및 수수료를 확인한 뒤 매장에서 관리하는 모바일상품권 결제 데이터와 본사의 정산 내역을 다시 한번 검증해야 했다. 이 때문에 가맹점주는 본사 차원의 정산 조정이 끝날 때까지 본인 매장의 모바일상품권 매출을 정확하게 확인할 수도 없었다. 정산 오류를 인지하거나 바로잡는 것도 쉽지 않았다.

가맹 본사도 그 동안 일일이 모바일상품권 수기 정산 과정에서 소비하던 시간과 인력을 획기적으로 줄일 수 있게 됐다. 과거 1200여 개 가맹점을 보유한 프랜차이즈사의 경우 가맹점 별 정산, 회계 처리 등 모바일상품권 관리를 위해 매월 약 14일이 소요됐다. 이 시스템을 사용하면 단 이틀 만에 정산이 끝난다.

현재 이 시스템은 KT 엠하우스가 독점 유통하는 원앤원㈜(원할머니 보쌈∙족발) 400여개 가맹점과 치킨∙버거 브랜드 맘스터치 가맹점 1140여곳에 우선 적용됐고, 점차 대상을 확대할 예정이다.

댓글